건강

문체부도 세금 파티...도덕성 무너진 체육계

T.B 2022. 9. 30. 09:46

'가슴에 통증'이 15분 지속되면 돌연사의 주범인 심혈관 질환을 의심해야한다고 하는데요. 날씨가 추워지기 시작하는 10월부터 환자가 늘기 시작해 12~1월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고위험군인 비만과 2형 당뇨, 고혈압과 고지혈증 등을 잘 조절하기 위해서는 잘 먹고, 잘 자고, 꾸준히 운동하는 것이 중요할 것 같습니다.

 

문재인 전 정권에선 국가의 위상을 높임과 동시에 동맹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해, 전쟁 대신 인류애를 다지고자 함에서 '유례 된' 엘리트 스포츠 마저 갈라치기를 했습니다.

 

 

이재명 씨는 안민석 의원이 '삼성이 해체'시켰다는 성남 쇼트트랙 팀을 '도덕적 헤이'로 러시아로 보냈다는 의혹도 있는데요.

 

엘리트 스포츠 홀대는 생업으로만 내몰아 전공 또는 준하는 교육으로 관리 받지 않은 사회체육과 동급으로 끌어내려 시장의 질을 저하, 태릉 선수촌에선 명함도 못 내밀 수준들이 우렁차게 "(자칭)힘통령, 세계 챔피언이다"면서  '파워'당당하게 만들어버렸습니다.

 

 

국가에서 관리를 못하니까 '폼롤러' 하나를 제대로 못 하면서 의료법을 위반하니 ① (맹인 등)마사지사 ② 물리치료사 ③ 의사 ④ 한의사까지 생존권을 침해, '갈등이 조장'됐고 피트니스 업계의 질적 측면과 사회적 인식까지 저하시킨 배후에 '정치 개입'이 있었다는 비판이 있는데요.

 

첫째, 지난 5년간 자격증 장사를 목적으로 난무한 사단법인 존속 요건 강화 둘째, 의술에 뜻이 있다면 의학, 물리치료를 전공하던가 비전문가들의 의료법 위반에 대해 건강 운동 관리사 등의 법제화로 국가에서 관리·중재해서 갈등과 소비자 피해를 줄여야 한다는 업계 내 지적도 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일이 이 지경이 될 때까지 뭐 했냐, 산하 공공기관 8곳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니 세금으로 파티를 벌였고 '스포츠윤리센터'는 인권침해와 비리를 저지른 체육계 인사에 대해 강력한 징계를 요구해도 묵살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철딱서니' 없이 '썩은' '이재명 퍼스트' '방탄' '무당' '해산'될까?

 '윤석열 대통령'과 '국민의힘'에서 '당원' 배가 운동 중입니다. 당비납부 월 1,000원 이상을 약정하면 '책임당원'이 될 수 있으며 '모바일 링크'로 쉽게 가입할 수 있습니다.

▲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 (불펌) 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 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