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4K 디스플레이 소니 엑스페리아Z5 스냅드래곤 810 괜찮을까?



IFA 2015 소식을 거의 다루지 않는 이유는 '재미가 없기 때문'이다.(글을 쓰는 내가 재미없는데 남들이야 오죽할까?) 김이 빠졌다는 표현이 정확할 정도로 모바일 기기보다는 레노버, ASUS, MSI의 가성비 높은 PC 제품들(데스크탑, 랩톱)이 더 주목을 할 만하다. 기존 안드로이드 제조업체들은 고작해야 '워치' 정도다.


그나마 가장 주목 받은 제조업체가 바로 소니(Sony)다. 소니는 세계 최초로 모바일 기기에서 4K 디스플레이를 구현했다. 단언컨데, 4K 디스플레이는 모바일 기기에서 '불필요하다.'


4K 디스플레이 해상도가 의미 없는 5가지 이유


엑스페리아Z5는 디스플레이 외에도 장점이 많은 기기다. 우선, 엑스페리아Z5의 스펙부터 짚고 넘어가도록 하자. 엑스페리아Z5 프리미엄 기준으로 깔끔하게 테이블로 정리하면 아래와 같다.


ColorsChrome, Black, Gold
Size154.4mm x 75.8mm x 7.8mm
ProcessorQualcomm Snapdragon 810 octa-core 64 bit processor
GPUAdreno 430
Weight180 grams
SIM CardNano SIM 
Dual SIM variant available in select markets
Operating SystemGoogle™ Android™ 5.1 (Lollipop)
Rear (main) camera23MP camera with Exmor RS™ for mobile image sensor, with fast autofocus
4K video capture and output
24 mm wide-angle G Lens
5x clear image, without loss of quality
HDR for photos and videos
ISO12800 Photo / 4000 Video
SteadyShot with Intelligent Active Mode
Superior Auto
Front camera5MP with Exmor R™ for mobile image sensor
Full HD 1080p for video chat
25 mm wide-angle lens
SteadyShot with Intelligent
Active Mode
Superior Auto
Audio codec supportDNC, HRA, DSEE-HX, LDAC
Automatic headset compensation 
S-Force Front surround 
Stereo speakers
ClearAudio+
Display Resolution5.5" 4K (3840x2160 pixels), IPS display
PPI806
Glass panelChemical tempered glass + Anti-fingerprint coating
Display TechnologyTRILUMINOS™ display for mobile, with Sparkling Contrast and Live Colour Creation 
X-Reality™ for Mobile
DesignIP65 / IP68 dust-tight & waterproof
Capless USB
RAM3GB
Flash memoryUp to 32GB
Fingerprint sensorSide-mounted, in power key
Expansion slotmicroSD™ card, up to 200GB (SDXC supported)
NetworksLTE (4G), LTE Cat6, GSM GPRS/EDGE (2G), UMTS HSPA+ (3G)
Battery (embedded)3430 mAh (up to 2 day battery life) and Battery STAMINA mode
Quick ChargeYes


빼어난 디자인, 듀얼SIM 지원, 퀄컴의 최신 칩 SD 810, 소니의 주력 사업이자 뛰어난 고성능 카메라, '워크맨'의 전통 소니의 훌륭한 내장 음질은 분명 장점이다. 3GB RAM이라는 점이, 기존 플래그쉽 기기들이 4GB RAM이라는 점에서 아쉬운 부분이다.




스냅드래곤의 810의 실제 성능은 revision을 거쳐서 알려진 바와 다른 점이 많다. SD 810이 탑재된 HTC One M9의 초기 제품에는 리비전 되기전 SD 810이 탑재됐으나, 리비전 된 후의 제품들, 샤오미 Mi Note Pro, 원플러스2, ZTE Axon Pro 와 같은 제품들은 현존하는 안드로이드 기기 중 높은 퍼포먼스를 보여준다.



소니가 SD 810 + 알파를 보여주기 위해서 던진 '4K 디스플레이'를 구현하기 위해서는 디튠 시킨 SD 810이 아닌, 풀-성능의 SD 810이 필요했지 싶다. 그리고, 소니는 풀-성능의 SD 810에서 예상되는 '발열'을 해결할 무언가 필요했고, 바로 아래와 같은 아이디어로 발열을 잡으려 시도했다.



IFA 2015에서 제기된 엑스페리아Z5 논란(SD 810 + 4K 디스플레이 콤보 = 발열)에 소니는 계속해서 '해결책을 가지고 있다.' 주장했고, 이와 관련하여 현장에서 엑스페리아Z5를 분해했다.


재밌는 것은, 소니가 엑스페리아Z5의 발열을 잡을 아이디어로 'Dual Heat Pipe Cooling 시스템과 Thermal Paste'를 선보였다는 것이다. 듀얼 히트 파이프는 내부에서 발생되는 열을 파이프 형태로 외부로 배출하는 것이고, 써멀 페이스트는 CPU의 발열을 낮추기 위해서 쓰이는 써멀 구리스를 말한다. 아이디어는 매우 참신했다.



이와 관련하여 phonearena에서는 IFA 2015 현장에 비치되어 있는 엑스페리아Z5를 테스트해봤다고 전했다. 이렇다 카더라, 저렇다 카더라, 이랬다가 저랬다가 오만가지를 다 다루는 퀄리티가 좀 떨어지는 phonearena이기에 전문성은 낮다는 점 부터 감안하고, phonearena 왈, 카메라 테스트를 하는 동안 발열이 심해졌고 위와 같은 메시지와 함게 카메라가 셧-다운 됐다고 전했다. 더 많은 발열이 예상되는 4K 디스플레이 테스트는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이제 곧 엑스페리아Z5의 판매가 시작되면,(혹은 그 이전에라도) 거의 모든 (해외)매체가 Z5의 발열을 다루지 싶다. 아쉬운 점은 소니가 '좋은 아이디어'를 내놓고도 혹평을 들어야 할 입장이라는 것이다.


 Source: phonearena, g for games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