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슈퍼스타k7 가인 합격 준 것을 불합격 준 것으로 편집



'악마의편집'이라는 말이 있다. 그럴싸한 용어로 포장했으나, 결국 '사기치는 행위'일 뿐이다. 모든 방송 프로그램의 생리라 하지만, 적어도 리얼리티 서바이벌 경연 프로그램에서는 '리얼리티'가 중요하지 싶다.


슈퍼스타k7에서 '완전히' 사기를 쳤다.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가인이 윤종신, 김범수, 성시경 등의 다른 심사위원들의 평가와 달리 특정 성별에 불합격을 줬다는 것이다.


참가자 중 김보라(노래가 오버스럽다.), 임예송(혹시 비염 있냐?)라는 자극적인 멘트로 마치 가인이 여성 합격자들에게 유독 낮은 점수와 혹평을 준 것처럼 보여졌다.



팩트는 이렇다. 장점, 단점을 말하고 최종적으로 합격을 줬으나 슈스케7에서 불합격을 준 것으로 편집시켜버렸다. 이건 악마의편집 따위가 아니라 완전히 사기를 친, 허위사실유포에 해당되는 범죄 행위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가온대 2015.09.04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근혜정권들어 허위사실유포 강력히 처벌하겠다고 했는데 과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