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Archos의 가성비 좋은 스마트폰과 테블렛



과거에는 어디서 듣도 보도 못한 가전제품 업체들이, 최근(정확하게 작년 부터) 들어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프랑스 기반 가전제품 제조업체인 Archos도 그중 하나다. Archos는 안드로이드~윈도우 모바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저가형 기기들을 생산중이다. Archos가 이름을 알리고 주목 받는 이유는 단순하게 저가이기 때문이 아니라, 가성비와 세련된 디자인 때문이다.


Archos에서 CES 2015에서 새로운 4G LTE 기기를 출시할 것이라는 소식이다. Archos의 인기 모델인 50 Diamond가 인상적인 스펙과 훌륭한 가격으로 4G LTE 모델로 리비전 된다.


50 Diamond는 Qualcomm 615 옥타-코어 프로세서가 탑재된다. 샤오미(Xiaomi)의 Redmi 1S 등 대부분의 중국 제조업체들의 저가형 모델에서는 410 칩이 사용되는 것과 대조적이다. RAM도 Redmi 1S의 두 배인 2GB RAM, 5인치 풀-HD 디스플레이, 1,600만 화소 후면 카메라, 800만 화소 전면 카메라, 듀얼-SIM 지원, microSD 슬롯 확장, 2,700mAh 배터리에 아쉬운 점으로는 64비트 SoC를 탑재했으면서도 안드로이드 4.4.4 기반(zero skin)이다.(사실, 커스텀롬을 사용하면 되기 때문에 OS는 문제가 되지 않는다.)


4G LTE 50 Diamond의 놀라운 점은, ★ 이 가격을 $200 이하로 책정할 것이라는 것이다. 즉, 이만한 스펙에 10만원대 무약정 기기가 나온다는 얘기다. 지금 글로벌 대세가 이런 지경인데, 한국에서는 ★ '단통법' 으로 '악성재고' 를 글로벌 최고가에 구매하라 강요 받는 중이다.



Archos의 테블렛도 만만치가 않다. Archos의 테블렛 Helium 시리즈는 총 3개의 크기로 출시된다. Helium 4G 7인치, 8인치, 10.1인치로 동일한 스펙에 크기만 다르다. 이 테블렛은 쿼드-코어 프로세서, sub-HD IPS 디스플레이, 1GB RAM, 4G LTE 네트워크, 후면/전면 카메라, 블루투스, microSD 카드 슬롯, 안드로이드 4.4 기반이다. 가격은 정신이 나갔다는 표현이 적절할 지경으로, ★ 7인치 모델이 $80, 10.1인치 모델이 $150에 불과하다.


모바일 기기의 성능 상향 평준화로, 더이상 스펙 경쟁은 무의미하다. 32비트 대비 2배의 데이터 처리 속도를 보여주는 64비트 안드로이드 기기라면 특히 더 그러하다. 아주 쉽게 설명을 하자면, 안드로이드 32비트 기기 보다 클럭수가 낮은 애플의 아이폰은 안드로이드 이상의 퍼포먼스를 보인다. 모바일 기기로 3D 게임(은, PS나 XBox 와 같은 전문 콘솔 게임기 혹은 PC로 즐기는게 적합하다.)을 즐길게 아니라면, 굳이 고-사양의 기기가 필요 없다.


최초의 모바일 시대가 '애플'의 시대였다면, 두번째 모바일 시대는 구글의 안드로이드로 놀라운 성장을 보였던 '삼성전자'의 시대였다. 삼성전자가 기울고, 세번째 모바일 시대에 접어들었다. ★ 이제 모바일 기기도, PC/랩톱 처럼 가성비를 따지는, 'Ara 프로젝트' 와 같이 조립식도 가능한, 그런 시대가 된 것이지 싶다.(물론, 3번째 모바일 시대의 주역은 '샤오미'겠다.)


Source 1, 2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2썸즈업 2015.01.04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격이 정말 정신나갔다는 표현이 딱이군요.
    집에서 아이들이 동영상감상이나 간단한 교육용 게임으로 그리고, 스카이프정도 구현이라면 아이패드의 가격의 디바이스가 아깝다는 생각이 항상 들었거든요.

    샤오미의 테블릿도 나쁘지 않을꺼라 생각했지만 프랑스감성의(이러면 사대주의되는 건가요..?) 테블릿을 20만원도 안되는 가격에 득할 수 있다라면 뭘 더 바랄 수 있을까요...?

    더더욱 삼성이 전국민 피빨아 먹고 정부는 동조질이나 하는것이 완존 뽀록이네요....

    • BlogIcon T.B 2015.01.05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를 아이들에게 교육욕으로 주기에는 좀 아깝죠 >.< 요즘 아이들 스마트폰이나 테블렛 엄청 좋아하니 그냥 막 가지고 놀라고 주기에는 딱이겠습니다. 굳이 고사양 필요 없는 분들도 써도 되겠구요.

  2. BlogIcon 흰털너부리 2015.05.30 1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존이나 베바에서도 주변기기만 걸리고 안나오는데 어디서 어떻게 사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