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코로나 19 확진자 4 자릿수


지난 3일 '민노총 집회'에 대한 불만이 커지는 중입니다. 도심 집회를 강행했던 8,000여 명 '전원 고발'했고 靑에서는 '무관용 원칙'을 말하였습니다. 일각에서는 광화문 집회와 동일한 잣대로 비난을 받아야 한다고 하는데요. 심증은 가지만 잠복기가 약 14일이라는 점에서 집회 영향은 아직 '알 수 없는 상황'입니다.

 

확진자 수 중 2030 세대가 가장 많은데 탓만 할 수 없는 이유는 활동량이 많은 반면에 백신 접종은 후순위로 밀렸기 때문입니다. 군·경 투입으로 역학조사 확대, 수도권 가구 '1인 이상 검사 받기' 등 상황에 따라 가장 강력한 단계까지 조정한다고 하는데요. 복수의 전문가들은 "즉각 거리두기 단계를 올려야 한다."고 말하였습니다. '8월까지 여파'가 지속될 것이라는데 가지 말란다고 안 갈 리가 없는 '여름휴가 시즌'이 곧 시작됩니다.

 

3차 '대유행 신호'에 '전문가들의 권고' 등을 무시한 채 '바이러스와 싸우려'들었던 적이 있는데요. 수차례 선제적 대응 경고에도 불구하고 '내수증진' 하겠다고 방역을 완화했던 결과 ① 백신 도입까지 시간 확보 실패 ② 구매 협상 불리 ③ '부족한 백신' 등 차라리 "짧고 굵게" 끝날 수 있었던 것이 이어지는 중(↓)입니다.

 

여당도 확진자 수가 폭증하여 "2,000명+"로 나오기 시작하면 큰일나는 수가 있고 야당도 포지셔닝 잘 해야 할 것인데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 구상권 청구 등' 걸고 넘어져 봐야 "방역 강화하면 자영업자, 소상공인이 죽네" "완화하면 무능해서 확진자 나오네" 중도·무당층을 포함한 훨씬 더 많은 국민들에게 공감을 받지 못하는 수가 있습니다. 국민들도 일상근접 과도기 길어지고 끝나는 게 아니라 '코로나 19 이후 여진' 등을 감안한다면 방역에 협조해야겠습니다.

 

▲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 (불펌) 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 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지지피아 2021.07.08 0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걱정과 우려가 현실이 되었네요. 유럽의 몇 몇 나라에서만 이길 바랬는데.
    유익한 자료 공유 감사합니다. 공감 꾹. 행복하세요~

    • BlogIcon T.B 2021.07.08 0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백신 도박에 올인하고 손놨던 타국가들 대비 잘했던 것도 사실이구요. K-방역 욕심이 과했던 것이 아쉽습니다.

  2. BlogIcon 디로저스 2021.07.08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진자 상승세가 너무 무섭네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