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아이폰 SE를 살 것인가 아이폰7을 기다려야 할 것인가



가장 흔한 질문들 중 하나가 어떤 차세대 스마트폰을 구매해야 하는 것이다. 지금 당장 사야 할 것인가, 또는 기다릴 것인가? 아이폰 SE가 출시됐다. — 애플의 평소와 다른 중간-사이클의 업그레이드는 이러한 질문들에 관하여 올해 약간 더 복잡하게 만들었다.


tl;dr(요약) 만약 당신이 작은 폰들을 선호한다면, 지금 아이폰 SE를 구매하는 것이 적기다. 만약 큰 화면을 원한다면 당신은 이 시점에서 아마도 9월 "아이폰7" 까지 대기 할 수 있고 아이폰 6s를 넘길 수도 있다.(또는 할인된 가격에 아이폰6s를 구매할 수도 있다.)


아이폰 6s가 출시된 지 6개월이 지났다. 그리고 아이폰 6s는 판타스틱한 폰이라는 점에서 출시가 가까워진 "아이폰 7"에 관하여 작년 아이폰 6s 출시를 기다렸던 것 보다 기대 하게 만든다.


이러한 것들이 차세대 아이폰 구매자들로 하여금 약간 애매하게끔 만든다. 그리고 어떤 이들에게 아이폰 SE의 출시는 아마도 엉망진창으로 선택장애를 유발 할 수도 있다.


이러한 이유로, 여기 당신의 결정을 도울 수 있는 가이드를 소개한다.


Yes, there will still be an "iPhone 7" this fall

그렇다, 올해 가을에도 여전히 "아이폰7"이 있을 것이다.


4-인치 아이폰 SE의 출시는 애플이 올해 가을 새 플래그십 모델을 출시하지 않을 것이라는 약간의 불안감을 발생시켰다. 걱정 하지 않아도 된다. "아이폰7" 과 "아이폰7플러스" 에 관한 모든 정황들이 여전히 (아래 루머를 정리한)카드에 있다.



어떤 것들이 예상되어 왔나? 주요 실제 판매 포인트는 '모두-새로워진 디자인' 이다. 애플은 역사적으로 완전히 다른 섀시(프레임)를 숫자가 업그레이드 될 때 소개해왔고, 올해도 이같은 전통은 계속 될 것으로 예상된다.


외향적이 포인트가 아닌 내부적 포인트로, 당신은 일반적인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차세대 "A10 프로세서"다. 더 커진 5.5인치 아이폰7플러스 또한 더 많은 RAM(3GB)으로 엄청난 퍼포먼스(성능)을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 새 PowerVR GPU의 3D 광선 추적과 양자물리학은 실사와 같은 향상된 3D를 아이폰, 아이패드, 애플TV에 가져올 것이다.(참고)

• 루머: 2017년 5.8인치 아몰레드 아이폰 출시할 것(참고)


카메라 또한 업그레이드 될 것으로 보인다. 루머로는 애플이 듀얼 렌즈 디자인을 개발중이고 안정성과 이미지 퀄리티가 엄청나게 향상될 것이며, 광학-줌 기능이 포함될 가능성이 있다.


• 아이폰7의 듀얼 카메라 기술의 장점을 보여주는 데모(참고)

• 애플의 아이폰6와 6S의 카메라 돌출 해결을 위한 구형 커브드 렌즈 특허(참고)


이 모든 것들이, "아이폰7"이 아이폰6s와 많은 부품들이 동일한 아이폰 SE로부터 양호하게 업그레이드 될 것이라는 것을 기대하게끔 했다.


Sizing up your options

당신의 선택들을 판단하라.


새로 출시된 4인치 아이폰 SE는 얼마 동안은 애플의 라인업으로 남을 것이다. 애플이 올해 와 같은 요인들(재고 부품들을 활용한 high end 가성비폰 출시)을 반영하여 라인업을 수정 할 것이라 예상되지는 않는다.  그리고 아마도 내년에도 아이폰 SE와 같은 가성비폰은 없을 수도 있다. (내년 부터는 애플이 판매량 예측과 부품 생산 재고 관리를 수정하지, 내년에 또 판매량 예측에 실패하고 부품 생산 재고 관리에 실패하여, 올해와 같은 가성비폰을 내놓을 가능성은 적다.)


그리하여 만약 당신이 4-인치 아이폰을 기다려왔다면, 지금 당장이 구매할 적기이다. 애플의 최신 업데이트는 파워풀 하고 가격 경쟁력이 있으며 2016년 말과 넘어(2017년)까지 라인업으로 남을 것으로 예상되어 진다.(이 부분도 중요한 점이 만약 라인업에서 빠지고 단종된다면 중고 판매와 리퍼에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



당신은 또한 많은 비용을 절약할 수도 있다.: 아이폰 SE는 단돈 $399 부터 시작되고 "아이폰7"은 애플의 전통적인 entry 가격대인 $649 부터 시작된다. $250을 절약할 수 있고 6개월 더 일찍 폰을 교체할 수 있다.


그러나 만약 더 큰 화면을 선호하거나 출혈-끝에 서있는(지출을 감수하는) 타입의 유저라면, 이 문제는 좀 더 복잡해진다. 애플은 올해 9월 새로운 "아이폰7"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어왔다. 그리고 아이폰6s 사이클 사이에 현재 중간 제품이 끼어들었다.


Timing, timing, timing

타이밍, 타이밍, 타이밍


만약 기다릴 수 있다면, 그리고 더 큰 화면(그리고 더 나은) 화면을 당신의 아이폰에서 원한다면, 당신은 아마 당신의 지갑을 치우기를 원할 것이고 참을 것이다. "아이폰 7"은 아이폰 6 이례로 가장 큰 역대급 업그레이드가 예상되어 진다.


왜 기다려야 하나? 좋다, 만약 당신이 모바일 기술에 대한 최고를 찾고 있다면, 그리고 그것을 아이폰 6s 없이 해왔다면, 만약 이번을 지나치면 아마도 더 행복해질 수 있다.


물론, 모든 이들이 기다릴 수는 없다. 아마도 당신의 오래된 아이폰 5s는 이러한 고민들을 최종적으로 날릴 것이다.


당신이 아이폰6를 사용중이고 아이폰6를 떨궜다면 비싼 수리 비용이 필요하다. 그러나 앞으로 아이폰7이 출시되는 6개월 동안 여전히 스마트폰이 필요하다. 이때는 실질적으로 최신과 최고에 관심을 가질 필요가 없다.



이 케이스의 구매자들에게는, 아이폰 6s가 최선의 선택이다. 당신은 아이폰6s를 선택함으로써 행복해질 수 있다. 다가오는 9월에 대해서 (미리 아이폰6s)구매자들의 후회를 염려치 마라. 왜냐하면 거기에는 언제나 새로운 걱정 거리들이 있기 마련이다.


The headphone factor

헤드폰 요소


끝으로, 집요하게 한가지를 더 건드려 보자. — 그러나 확정된 것은 아니다. — "아이폰 7"에 관한 루머다. 다시 말해, 3.5 밀리미터 헤드폰잭 제거다.


이는 기다려야 하는 최고의 이유라 생각된다. "아이폰7"이 정말로 헤드폰잭 없이 출시된다면 그것은 당신에게 dealbreaker(거래 협상을 깨다.)가 될 수 있으며, (아이폰7이 출시한 후 시점이면)현재 아이폰6s는 거의 $100 가량 할인되어 판매될 것이다.


기다림으로써, 당신은 새로운 "아이폰7" 또는 좀 적합한 가격의 아이폰 6s 사이에서 선택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애플에게 실적을 주고, 소비자는 할인된 아이폰을 살 수 있는 윈-윈 상황이 될 것이다.


이것만 기억하라: 참는 것이 미덕이다.


Just remember: Patience is a virtue.


번역: Buy now or wait? Apple's new iPhone SE vs. the rumored 'iPhone 7' - Appleinsider


아이폰 SE, 할인된 아이폰6s, 새 아이폰7 중 고민하는 트친님, 구독자분들을 위해서 번역한 글이다.


일단, 애플이 앞으로도 계속해서 아이폰 SE와 같은 가성비폰을 내놓을 것인가? 에서는 이렇게 정리할 수 있다.


원래 애플에게 mid-cycle 폰은 없었다. 아이폰 SE가 사이클을 깼는데, 이유는 크게 2가지다.


첫째는 2015년도에 워낙 퀄컴 스냅드래곤 810 프로세서가 부진했기 때문이다. 그래서, 안드로이드 OEMs도 '이를 갈았고' 실제로 삼성 갤럭시S7이나 (비록 여러 논란이 있으나)LG G5가 MWC 2016을 정리했다는 표현이 적절할 지경으로 큰 화제가 됐다.


매해 상반기에는 안드로이드 OEMs가 신제품을 출시하는 시점 + 원래 아이폰은 9월 ~ 크리스마스 시즌을 포함한 6개월이 성수기고, 나머지 6개월이 비수기다. 비수기에 퀄컴 스냅드래곤 820을 달고 신제품들이 쏟아져 나오니 이를 견제할 필요가 있었다.


둘째는 판매량 예측과 부품 생산 재고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했다는 것이다. 칩웍스 분해에서 발견된 A9 프로세서 라벨링으로 확인된 제조년월은 2015년 9월 TSMC 생산 칩이다. 2015년 9월이면 아이폰6s가 발표된 바로 그 달이다. 즉, 판매량 예측과 부품 생산 재고 관리에 실패했다고 밖에 볼 수 없다.


그렇다면, 애플이 올해에도 혹은 내년에도 혹은 그 후년에도 계속해서 판매량 예측에 실패하고 부품 생산 재고 관리를 하지 못할까? 혹은 하지 않을까? 라면 매우 회의적이다. 애플이 높은 마진율을 기록하는 이유중 하나로 미리 생산량을 예측하여 선주문 방식으로 납품 단가를 싸게 받기 때문이다.


작은 화면 크기가 문제가 되질 않고 당장 스마트폰을 교체해야 한다면 아이폰 SE는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다. 그러나 6개월을 기다리면 "아이폰7과 할인된 아이폰6s"를 선택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아이폰 SE가 아니라면 Wait and See라는 얘기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esang2 2016.04.04 0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래 작은 폰을 좋아해서 se를 유심히 지켜 보고 있는데 이게 그 망할 녹테 문제가 또 얘기가 나오네요. 현재 5c사용 중인데... 이것도 한번 리퍼 받았거든요. 이것만 없으면 제가 바라는 폰인데 말이죠... 흠...

  2. BlogIcon Storm4823 2016.04.08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넥서스 6p 처분하고 6s로 돌아왔네요
    결국 돌고돌아 아이폰...
    다시는 외도(?) 하면 안될 듯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