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LG전자 자체 브랜드에 집중하기 위해 올해 넥서스5X 후속은 없을 것



매해 구글의 최신 안드로이드와 함께 소개되는 넥서스 기기들은 이제 더이상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은 이정도는 되야 한다는 'reference(참고; 표준규격)' 이라 부르기도 무색하다. 구글 왈, '베스트 파트너' 라 부르기도 한 LG 전자는 스냅드래곤 810의 넥서스5를 시작으로 high end 레퍼런스 기기들이 출시되어 왔고, 2015년에도 그 해의 가장 최상위 칩인 SD 810과 SD 808의 넥서스6P(화웨이)와 넥서스5X를 출시했다.


올해 CES 2016에서 삼성전자, LG전자, 샤오미 등의 안드로이드 OEMs가 예상대로 퀄컴의 2016년 최상위 칩 SD 820을 탑재한 high end 플래그십을 쏟아냈다. 모바일 트랜드에 약간의 센스만 있다면 이 시점을 패스하고 애플의 아이폰7이 출시될 즈음 SD 820 칩 가격이 다운되고 중국 OEMs를 시작으로 SD 820을 탑재한 가성비폰들이 쏟아질 것이라는 것을 알 것이며, 그 시기에는 구글의 2016년 넥서스 스마트폰, 테블렛이 새 안드로이드 N과 출시될 것이라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특히 한국에서 전국AS망을 갖춘 LG전자의 레퍼런스는 구글이 직접 만든 안드로이드를 구글이 직접 3년간 SW 사후지원을 해준다는 큰 장점이 있다. 특히 안드로이드 보안이 매번 이슈화 되는 상황에서 매월 제공중인 보안 업데이트를 제대로 제공하지 못하는 중인 OEMs를 생각한다면 넥서스가 갖는 메리트는 더 커질 수 밖에 없다.


그렇기에, 2016년에도 LG전자가 넥서스 기기를 내놓기를 기대할 수 있는데, 결론부터 말하자면 올해 LG 전자는 넥서스 기기를 출시하지 않을 것이라는 소식이다.


cnet에 따르면 이번주 MWC 에서 넥서스 라인에 관한 질문에 관한 답변으로 LG전자의 대변인은 올해 넥서스5X의 후속 모델은 없을 것이라 전했다. "LG는 자체 브랜드에 초점을 맞추는 것이 필요하다." 고 밝혔다.


생각해보면 예정된 수순이다. LG전자는 넥서스4, 넥서스5, 넥서스5X를 출시해오면서 삼성전자가 그러했듯이 자체 브랜드 기기에 관해서도 Hell_G라는 오명을 벗었다. 삼성전자도 넥서스 기기를 출시하여 브랜드 인지도를 높인 후 자체 브랜드에 초점을 맞춰왔다. 이유는 '수익성' 이다.


작년 12월 13일, 2016년 넥서스는 화웨이가 만들 것이라는 루머가 제기됐다. 삼성전자를 목표로 빠르게 성장중인 화웨이가 삼성전자와 LG전자가 그러했듯이 구글과 넥서스 프로그램을 통해 파트너쉽을 갖는 것은 어쩌면 화웨이를 알리고, 화웨이라는 브랜드에 인지도를 부여하기까지에 들어가는 천문학적인 마케팅 비용 보다 더 효과적일 수 있다.


불과 몇년전만 해도 해외 주요 안드로이드 모바일 커뮤니티에서는 화웨이가 거의 언급되질 않았다. 그도 그럴 것이 글로벌 네트워크 장비 1위 업체인 화웨이지만 화웨이가 모바일 시장에 뛰어든 것은 3년에 불과하다.


아마도 올해 넥서스는 스냅드래곤 820과 4GB RAM, (화웨이 P9에서 선보일)듀얼-카메라의 화웨이가 될 것을 예상해본다.


역대 넥서스 스마트폰


넥서스 원 (PB99100, HTC 제작)

넥서스 S (GT-I9020, 삼성전자 제작)

갤럭시 넥서스 (GT-I9250, 삼성전자 제작)

넥서스 4 (LG-E960, LG전자 제작)

넥서스 5 (LG-D820, LG-D821, LG전자 제작)

넥서스 6 (XT-1103, 모토로라 제작)

넥서스 5X (LG-H791, LG전자 제작)

넥서스 6P (H1512, 화웨이 제작)


역대 넥서스 테블렛


넥서스 7 1세대 (ASUS 제작)

넥서스 10 (GT-P8110, 삼성전자 제작)

넥서스 7 2세대 (ASUS 제작)

넥서스 9 (HTC 제작)


역대 Google Edition 기기들


• 스마트폰


갤럭시 S4 (삼성전자 제작)

ONE (HTC 제작)

엑스페리아 Z 울트라 (소니 모바일 제작)

모토 G (모토로라 제작)


• 태블렛


G Pad 8.3 (LG전자 제작)


기타 넥서스 브랜드


스마트 TV - 넥서스 플레이어 (ASUS 제작)

넥서스 Q(소셜 스트리밍 미디어 플레이어)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Gosper 2016.02.26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저는 넥서스 4, 5(2013) 쓴 입장에서 LG 나 구글의 국내 마케팅은 별로 였죠
    실제 아직도 잘팔리는 G2는 솔직히 넥서스 모델에서 아주 조금 바꾼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응용 혹은 관리 통해 저가형-넥서스 고가형 G 나 V 시리즈 좋을텐데

    이러다 레퍼폰들 중국으로 다 넘어가겠네요 아쉽습니다.

    • BlogIcon T.B 2016.02.26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삼성이 그랬듯이 이제 LG도 구글로 부터 독립을 해야죠. 물론 LG 입장에서는 좋은 일이고 우리 소비자 입장에서는 별로..

      지금 화웨이 넥서스6P 들고 있는데요. 온갖 빌드 퀄리티 논란이 많았습니다만 어째 뽑기가 잘된건지 저는 "매무 만족" 스럽고 현재까지 써왔던 그 어떤 안드로이드 기기보다 좋습니다. 역시 안드로이드는 레퍼런스!가 진리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