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아이패드 에어 4 2021년 3월 출시와 다음달 아이패드 프로 업데이트 될 수도



중국 사이트 'MyDrivers'에 따르면, 애플이 2021년 3월 A14 프로세서가 탑재된 아이패드 에어 4를 출시할 것이라 말하였다.


"외부 소식통"을 인용한 이 보도는 애플이 현재 아이패드 프로와 매우 유사한 디자인과 기능들을 아이패드 에어 4로 가져올 것이라는 이전 루머들과 일치한다. 아이패드 에어 4는 새로운 매직 키보드 지원을 위한 후면 스마트 커넥터가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라이트닝 커넥터 to USB-C로의 전환과 4개의 스테레오 스피커가 탑재될 것이라는 루머가 지배적이다.


이 보도는 아이패드 에어 4에 11인치 리퀴드 레티나 디스플레이가 탑재될 것이고 128GB, 256GB와 512GB 저장용량 구성이 제공될 것이라 주장했다. 부품 공급망 애널리스트 밍치궈의 보고서에서 처럼, 이 추측된 11인치 화면 크기가 실제로는 10.8인치일 가능성이 있다. 어찌됐건, 아이패드 에어 4는 더 커다란 화면 크기와 유의미하게 줄어든 베젤이 채택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이러한 기능들은 모두 아이패드 프로에서만 제공된다. 아이패드 에어는 고가형 아이패드 프로와 저가형 아이패드 사이의 틈새 시장을 채우지만, 새로운 단말기는 아마도 현재 아이패드 에어 보다 $150가 비싼 $649의 시작 가격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보도는 또한 업데이트된 아이패드 프로가 애플의 연례 가을 이벤트에서 새로운 아이폰들과 함께 이르면 다음달에 공개될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업데이트된 아이패드 프로에 언제 micro-LED 기술이 채택될 수 있는지에 관한 루머들은 가장 빠른 예측은 올해 가을과 가장 늦은 예측은 2021년 상반기로써 불분명하다.


원문: 'MacRumors'


현재 애플의 가격 전략은 '고가형과 보급형' 을 동시에 출시하는 것입니다. 고가형끼리 또는 저가형끼리 출시할 경우 자칫하면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에 영향을 주거나, 저가형 주기를 기다리게 만들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올해 3월 18일에 공개됐던 아이패드 프로 4세대가 ToF 센서를 장착한 플래그십이었다는 점에서 애플이 2연속으로 플래그십 아이패드를 선보인다면, 아이패드 프로 4세대 판매 주기에 영향을 줄수 있습니다.


물론, 코로나 19라는 불확실성에 따라 '프리미엄 온리' 로 가격 전략이 변경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으나, 가을 이벤트에서 플래그십 아이폰 12 4종이 선보일 예정이 확실한 만큼, MyDrivers 발 루머는 A13(2.7GHz)에서 향상된 최신 A14(3.1GHz) 프로세서가 탑재되는 ① 중저가 ② 인-디스플레이 터치ID 내장 '루머'의 아이패드가 올해 하반기 또는 내년 상반기에 출시될 수도 있다. 가 되겠습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