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내년을 기약하는 아이폰11 아이폰11 프로 아이폰11 프로 맥스



애플에서 후면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된 하이엔드 아이폰 11 프로와 $699에 시작하는 중저가 아이폰11을 현지시각 9월 10일 최신 아이폰들을 출시하였다. 애플은 또한 (마이너 업그레이드가 된)새로운 버전의 애플워치와 새로운 엔트리-레벨 아이패드 뿐만 아니라 지난 3월 선공개하였던 몇가지 서비스들의 가격과 제공을 발표하였다.


이것이 중요한 이유: 아이폰은 애플의 가장 중요한 제품이며 스마트폰 시장의 침체 가운데 도착한 최신 (1년)농사이기 때문이다.


오늘 발표된 것들:


아이폰11 프로


● 아이폰XS와 디자인은 비슷하지만 광각, 초광각 및 2x-줌 렌즈들을 포함한 후면 트리플 렌즈 카메라가 특징이다. 올해 말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서 제공되는 딥 퓨전(Deep Fusion)은 9장의 이미지들 중 최고의 부분들을 융합하기 위해 머신 러닝(machine learning)을 사용한다.


● 아이폰11 프로는 5.8인치와 6.5인치(Max) 선택지로 제공된다.


● 애플의 최신 프로세서인 A13 바이오닉으로 구동된다.


● 아이폰XS 보다 배터리 수명이 최대 4시간 더 큰 화면 모델인 XS Max 보다 5시간 향상되었다.


● 미드나이트 그린(midnight green),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및 골드 색상으로 제공된다.


● 아이폰11 프로는 $999 부터 시작되며 더 큰 화면의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1,099 부터 시작된다. 9월 20일 금요일 부터 예약판매가 시작된다.


아이폰11: 화요일에 등장한 첫번째 새로운 이 아이폰은 아이폰XR의 업데이트로, 6가지 색상으로 제공되며 XR의 후면 싱글 카메라로 부터의 듀얼 렌즈 카메라가 특징이다.


● 아이폰XR 처럼, 아이폰11은 아이폰XS에 사용되어진 OLED 디스플레이에 비했을 때 저가인 LCD 화면이 탑재되었다.


● 이 2개의 렌즈들은 줌을 위해라기 보다는 광곽과 초광각 렌즈들이다. 초-저도에서 사진을 촬영하기 위한 자동 나이트 모드가 있으며, 4K와(60fps) 슬로우모션 동영상들을 촬영할 수 있는 1,200만 화소 전면 카메라가 있다.


● 애플은 아이폰XR 보다 배터리 수명이 1시간 더 길어졌다고 말하였다.


● 아이폰11 프로 처럼, 아이폰11은 새로운 A13 바이오닉 프로세서를 탑재하였다.


● 아이폰11은 $699 부터 시작된다.


애플워치: 올웨이즈 온 디스플레이(always-on display)와 나침반 내장(built-in compass)을 특징으로 하는 새로운 애플워치 모델인 시리즈 5를 소개하였다. (이전까지의 모델들은 배터리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서 워치를 쓰지 않거나 손을 내리면 디스플레이가 꺼져있었으며, 컴플리케이션을 보기 위해서는 손을 들거나 흔들어야만 하였다.)


● 애플워치 시리즈5는 세라믹, 브러쉬드 티타늄(brushed titanium), 스테인리스 스틸과 알루미늄 마감 재질로 제공될 것이다.


● 4세대에서 더해진 심전도 센서에 이어 5세대에서 등장할 것이라던 루머의 코드네임 Burrito, 수면 추적 기능은 빠졌다.


● 워치들은 9월 20일 부터 판매될 것이고 GPS 전용(WiFi)은 $399, 셀룰러 모델은 $499부터 시작한다. 애플워치 시리즈 3는 라인업에 $199로 남을 것이다.


아이패드 7세대: 애플은 더 커진 10.2인치 레티나 디스플레이, A10 퓨전 프로세서와 재활용 알류미늄으로 만든 새로운 버전의 저가형 아이패드를 소개하였다. 기본형 모델은 $329 부터 시작되며 이번달 말 부터 출시될 것이다.


애플 TV+: 첫번째 쇼들은 11월 1일에 방송될 예정이며 CEO 팀쿡은 매달 보다 많은 (자체제작)오리지널이 나올 것이라고 말하였다. 월정액 요금은 $4.99이고 새로운 Mac, 아이패드 또는 아이폰을 구매하는 이들에게는 애플 TV+의 1년권이 포함된다.


애플 아케이드: 애플은 올해 초 구독형 게임 서비스의 프리뷰를 선보였으나 80년대 오락실 게임 프로거(Frogger)의 업데이트 된 버전을 포함하여 새로운 게임들 몇가지의 세부사항들을 제공하였다. 애플 아케이드는 1개월 무료 이용 후 월정액 요금 $4.99로 9월 19일 부터 출시된다. 게임들은 아이폰과 아이패드 뿐만 아니라 애플TV와 Mac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한가지 놓친 점: 애플이 하지 않은 것은, 널리 루머가 돌았던, 블루투스 트랙커 타일(Tile) 처럼 아이템(물건) 추적을 위한 블루투스 태그(Bluetooth tag)를 소개하지 않았다.


원문: 'Axios'



원문에서 언급된 바와 같이 '애플 태그(Apple tag)' 나 애플이 원하는 기준을 맞추지 못하여 충전 효율성 문제로 '빠질 것이라던' '양방향 무선충전' 까지 올해의 아이폰11은 던진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물론, 타사 기기들과 비교했을 때 아이폰 기기 자체만 놓고 보자면 늘 흠잡을 곳이 없어왔으나, 애플이기에 팬들 입장에서의 기준치가 요구되는 것은 사실입니다.


애플이 한가지 간과한 점은 아이폰을 던지지 말았어야 했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맛집' 을 간다고 가정합시다. A라는 음식이 괜찮다면 다른 음식들은 어떨까? 라는 생각이 드는 것이 자연스러운데요. 그만큼 오늘의 애플을 만든 아이폰은 가장 중요한 제품입니다.


이런식으로 탈_아이폰이 가속화된다면, 소비자들은 다른 '맛집' 으로 넘어갈 것이고, B라는 음식이 괜찮다면 다른 음식들은 어떨까? 라는 생각이 들것입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