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애플 탈옥 하지 말 것을 강력하게 권고



2010년 US 의회도서관 저작권사무국에서는, 아이폰 사용자들의 탈옥(Jailbreak) 행위가 불법이 아니고, 애플로 부터 승인되지 않는 서드-파티(tweak 등)를 자유롭게 설치할 수 있도록 저작권법(DMCA)을 개정했습니다. 즉, 아이폰 탈옥 행위가 불법이 아니라는 얘기죠.


단, 여기서 말하는 탈옥은, 크랙킹(cracking)을 의미하는 것이 아닙니다. 즉, 저작권법이 있는 유료 앱과 컨텐츠를 크랙킹 혹은 크랙킹 된 앱을 다운로드 하여 설치하는 행위는 '불법'입니다. 보통 'piracy issues'로 불리고, 명백한 '범죄 행위 = 도둑질'에 해당됩니다.


그런데, 좀 웃기는게, 2년 뒤 2012년 US 의회도서관 저작권사무국에서는, 테블렛PC와 게임 콘솔(플레이스테이션, XBOX 등)에 관한 탈옥 행위는 저작권을 침해한다며 '불법'으로 규정했습니다. 테블렛PC라고 딱 찝어서 말하지는 않았는데, '전자책 단말기, 포터블 게임기, 노트북(랩톱), 게임 콘솔과 관련된 기기'라 적시하여 테블렛도 포함이 될 수 있다는 얘기죠.


Reddit 유저 DurianNinja는, 애플 스토어 정책에서, iOS 기기 탈옥에 관한, 아래와 같은 문구를 발견했습니다.


아이폰 소프트웨어에 관한 인증되지 않은 기기 변경을 할 경우, 아이폰 소프트웨어 라이센스 동의를 위반하는 행위다. 일반적인 용어로, 탈옥이 해당되며, 두번째 단락에서 특별히 강조하고 있다. 이것은, 왜 우리가 강력하게, 완전히 단호하게, '당신이 그렇게(탈옥을) 하지 말 것'을 권해야하는지의 이유가 될 수 있다. 실제로, 당신은 비인가된 소프트위어 변경으로 아이폰 사용이 불가해질 것이고, (탈옥된 기기)그것의 수리 또한 워런티 내 적용을 받지 못할 것이다.


탈옥된 아이폰을 사용 중 SW/HW적인 문제가 발생 할 경우, 그대로 애플AS센터에 들고가면, '탈옥 기기'로 등록되고, 더이상 애플에서 AS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애플 서비스 중 SW적인 서비스는, 오직, DFU 복원 밖에 없다는 점에서, DFU 복원은 스스로 해결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그렇다면 나머지 하나는 HW적인 측면인데, 하드웨어적인 고장이 났을 경우, DFU복원을 한 후 AS를 받으면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애플 스토어 정책의 전문은, 'Apple Inc. Apple Retail Store Purchase Policies(http://www.apple.com/legal/sales-support/sales-policies/retail_us.html)'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비자가 제품을 구매하는 순간 부터, 그 제품에 관한 소유권은 소비자에게 있습니다. 즉, 애플이 '남의 물건'에 관한 사용에 '감이 나와라. 콩이 나와라.'간섭한다는 얘기인데, 기업 내 자체 규정을 내밀면서 합법 행위에 관한 AS제한은 '부당하다.'가 맞습니다. 예를 들자면, 옷을 삿는데, 리폼을 해서 입지 말아라.? 말이 안되는 얘기죠.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엔돌슨 2014.12.01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싫어요 탈옥도 한번쯤 해봐야지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