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GTD 앱 최강 비주얼 Clear 리뷰 장점과 단점



몇일 전 애플 소식지들이 Clear 라는 어플을 일제히 소개한 적이 있었습니다.
(via 12345) 대부분 수식어가 'beautiful' 이었고, 전반적인 평도 나쁘지만은 않기에 도대체가 뭐하는 앱인가 궁금해서 한번 들여다보기로 했습니다.

cf. 결론부터 말씀 드리자면 해외 소식지에서 평이 나쁘지만은 않았던 이유가 Siri의 음성인식 연동 부분 때문이지 않을까 하는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Clear($0.99)는 
GTD(Get things dones: 정해진 절차에 따라 급한 일 부터 우선순위를 매겨서 처리. 무료 GTD 트윅으로 일전에 소개했던 Wunderlist 가 있습니다.) 어플로, 쉽게 말해서 '메모장' 정도로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To-Do다, Shopping List다, 이 모든게 결국 분류 생성하고 메모 만드는 것이니 '메모를 하되 분류가 가능한데, 비주얼이 예쁜 앱'이라고 이해하시면 아래의 소개를 보는데 있어서 도움이 되실 듯 합니다. 


Clear는 심플하지만 세련된 색감으로 일단 눈으로 보기에 사용자에게 만족감을 줄 수 있습니다. 거기에 기존에 다른 To-Do 앱들이 제공하지 못했던 제스처 인터페이스를 채택했다는 점은 Clear의 장점이기도 합니다. Clear로 활용할 수 있는 부분은 아래와 같습니다. 

 

Some use cases of Clear:

  • Personal todo list
    (개인적인 할일 리스트) 
  • Shopping list
    (쇼핑 리스트) 
  • Quick notes list for phone numbers and things
    (전화번호 입력을 위한 빠른 메모 리스트 작성)
  • List of movies to watch, or books to read
    (볼 예정인 영화 혹은 책 리스트) 
  • Guest list for that party
    (파티 손님 리스트) 
  • Bucket list for those big life goals 
    (죽기전에 꼭 해야할 삶의 목표 리스트)

cf. 여담으로 Bucket list가 '죽기전에 꼭 해야할 일'이라는 뜻을 가진 어원은, 'kick the bucket'으로 중세에 자살할 때 양동이 위에 올라가서 목을 메달고 양동이를 걷어 찬 데서 유래됐습니다.(참고)

 
처음 실행하면 간단하게 Clear에 대한 총 6페이지의 소개가 제공됩니다. Items, Lists, Menu 선택은 두개의 손가락으로 오므리는 제스처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Clear에서 제공하는 사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Some of this include:

  • Pull down on a list to add an item
    (리스트 아래로 내려서 리스트 추가) 
  • Swipe an item right to complete it
    (리스트 오른쪽 swipe '쓸어넘기기' 로 리스트 완료)
  • Swipe an item or list left to delete it
    (리스트 왼쪽 swipe로 삭제) 
  • Pinch apart two items to insert a new one between them
    (리스트 두개를 두 손가락으로 벌려서 가운데 새로운 리스트 추가)
  • Pinch vertically together to close the current list and show all the lists
    (두 손가락으로 위아래를 오므려서 현재 리스트와 전체 리스트 보기 전환)


실제 사용해보면, 리스트에만 타자가 들어갈 뿐 Clear의 모든 내부기능을 제스처로 끝낼 수 있었습니다. 심플하면서도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는 조잡하고 복잡한 일부 앱들 보다 메리트가 있어보이기도 합니다.


Siri가 한국어를 지원한다면, 아예 쿼티자판을 입력하지 않고도 사용이 가능할지도 모르겠습니다만, iOS 5.1 GM(Golde Master: 베타 버전의 최종이라고 봐도 무방. 딱히 큰 문제가 없다면 정식 버전과 거의 동일) 유출에서 한국어가 포함되지 않았으니, 정식으로 한국어를 지원하기 전까지 Clear를 100% 활용하기는 어려워 보입니다.

cf. 탈옥폰의 경우 한국어를 지원하는 Sara Dictation 으로 Clear에 음성인식을 시킬수는 있습니다만, Sara Dictation 이 번역기에서 돌아가는 초보적인 생활어 외에 인식률이 낮기 때문에 사실상 음성인식 사용은 어렵습니다.


무엇보다 마음에 들었던 점은, 역시 '비주얼' 입니다. Clear는 총 5개의 테마 Tweetbot을 사용중이라면 Tweetbot Bonus Them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총평으로는, 멀티터치(multi-touch)에 최적화된 인터페이스를 가지고 있다는 점과 6가지 칼라테마와 같은 비주얼적인 부분, 음성인식과 결합되면 활용도가 올라간다는 점을 장점으로 꼽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자체 WebDAV calendaring systems 가 없는 것과 아예 UI 버튼이 없는 것도 단점이며 iOS 5에서 기본으로 제공하는 '미리알림'과 같이 알람 및 캘린더 동기화 기능이 없는 것은 단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Clear는 GoodReader가 그러했듯이 현재 $0.99로 시작하여 차츰 기능을 추가하면서 가격을 올릴 것이라고는 합니다만, 언제 추가될 지 모르는 앱에 대해서 '미리 투자'하라는 뜻인데 이 부분도 생각해볼 문제이기도 합니다. 이는, 돈 천원이 아까워서라기 보다 GoodReader처럼 기본적으로 어느 정도 기능을 제공한 상태에서 시작하는 것이 아니라, 사용자 입장에서 보완됐으면 하는 바람이 많다는 점. 참고하시길 바라면서 Clear에 대한 리뷰를 마칠까 합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코리안블로거 2012.02.17 14: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제 설치해서 사용중입니다.
    무엇보다 심플해서 좋아요^^

    • BlogIcon T.B 2012.02.17 16: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알림기능도 없고, webdev캘린더 연동도 안되니 사실상 사용이 불편하더군요 ㅎㅎ

    • BlogIcon 코리안블로거 2012.02.17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알림기능 및 캘린더 연동은 아이폰 기본 캘린더앱과 아웃룩 캘린더를 동기화해서 사용중이니 그걸 쓰면 될 것 같고, 이 어플은 다른 목적으로 쓰면 좋을 것 같아요~

    • BlogIcon T.B 2012.02.17 17: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뭐,, 각자 사용하기 나름이겠죠. 개인적으로는 어플 이것저것 설치하는걸 굉장히 싫어합니다 ㅎㅎ(앱 하나가 차지하는 리소스가 얼마인데~.~) 기본 i캘린더 + 리마인더 조합 외에 딱히 관련앱을 안씁니다. 둘다 구캘이나 핫메일계정을 지원하니 아이폰으로 두드리는것보다는 키보드로 두드리는게 편하기도 하다는 점도 있습니다.

    • BlogIcon 코리안블로거 2012.02.17 1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래서 저도 컴터에서 아웃룩으로 스케쥴 등록하고 아이폰으로 싱크해 사용하죠~

    • BlogIcon T.B 2012.02.17 1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엥? Clear가 아웃룩 싱크 되나요?

    • BlogIcon 코리안블로거 2012.02.17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뇨.. 말씀드렸듯이 Clear는 다른목적으로다가 사용하구요. 아이폰 캘린더앱으로 아웃룩과 싱크한다는..^^;

  2. BlogIcon 씅크씨 2012.02.17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용해보진 않았지만, 앱스토어를 강타한 이유를 알 것 같군요.
    (두 손대신 두 손가락을 사용하지만) 마이너리티 리포트에 등장하는 미래의 홀로그램 인터페이스와 거의 같은 방식이네요.
    아이폰 성공의 이유도 그렇듯, 사람들은 아름답고 실용적이며 새로운 인터페이스에 열광하죠^^

    전 아직 다이어리에 손으로 적는 버릇을 버리지 못해 당분간 쓸일이 있을진 모르겠습니다만,
    Clear의 저 인터페이스 만큼은 파급력이 대단할 것 같습니다.
    (이 버릇은 여간해서 아이폰으로 대체하지 못하겠더군요. 앱의 기능들은 차고 넘치지만, 제가 많은부분 아날로그한 인간이기 때문이라 판단하고 있습니다ㅋ)

  3. 궁금해요 2012.02.18 0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클리어 옵션에서app badge를 눌렀더니 아이콘에 할일 수가 표시되는데요, 그 아래 contextual badge를 추가적으로 체크하면 어떤 효과가 있는지 알 수 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