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iOS 14 자동 번역 내장과 새로운 애플펜슬 기능



애플에서 사파리 내장(built-in) 번역기 뿐만 아니라 웹사이트에 대한 애플펜슬 지원을 개발중이다. 이 새로운 기능은 9to5Mac에서 입수했던 iOS 14의 초기 빌드에서 발견됐다.


iOS의 시리(Siri)는 이미 단어와 문구를 변역할 수 있고 애플은 이제 시스템 전체로 이 번역 기능을 확장시킬 것이다. 9to5Mac은 사파리에 서드-파티 앱 또는 서비스 없이 웹 페이지를 번역할 수 있도록 하는 내장 번역기가 탑재될 것임을 확인했다.


웹사이트 별로 번역 선택 옵션이 제공될 것 같으나, 유저들은 또한 자동 번역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이다. 페이지 새로고침 없이도 원문과 변역 간에 전환될 수도 있다.


그러나, 사파리는 애플이 이 기능을 시스템 전체로 확장시키기 전 시작일 뿐이다. 앱스토어와 같은 다른 앱에서도 테스트 되는 중임을 확인했다. 다른 언어로 작성되었을 경우 iOS는 앱 설명과 사용자들의 리뷰를 번역한다.


더하여, 모든 번역은 뉴럴엔진(Neural Engine)을 통해 처리될 것임으로 이 기능이 인터넷 연결이 없을 때 조차 작동할 것으로 예상되고, 애플에 데이터를 전송하지 않을 것이다. 시리 번역 기능에도 오프라인 번역을 지원하는 뉴럴 엔진이 사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9to5Mac은 iOS 14에 애플펜슬의 완벽한 웹사이트 입력 지원이 포함된다는 것도 확인했다. 이 기능은 스크롤과 터치 뿐만 아니라, 사파리와 기타 브라우저에 드로잉과 마크업을 할수 있도록 한다. iOS 14는 6월 22일에 시작되는 WWDC 2020에서 macOS, watchOS, tvOS와 함께 공식적으로 소개될 것이다.


원문: '9to5Mac'


번역 기능은 안드로이드와 서드파티들에서 이미 제공하기 때문에 새로운 것은 아니지만, 애플펜슬 기능이 확장될 수도 있다는 소식이었습니다. 애플펜슬에 대한 기타 소식으로는 새로운 블랙 색상이 '도입될 수도' 있다는 루머가 있습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