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갤럭시 S11 "새로운 브랜딩"인 갤럭시 S20으로 불릴 수도



삼성의 플래그십 스마트폰은 10세대의 세월 동안 매우 많은 변화가 있었으며 이제, 11세대에서 커다란 변화를 볼 수 있을 것이다. 분명하게, 우리가 갤럭시 S11이 될 것이라 생각했던 그 단말기는 실제로 갤럭시 S20이라 불릴 수 있다. 



상당히 좋은 예측 기록을 가진 삼성 팁스터 Ice Universe는 트위터에서 예상하지 못했던 무언가 일어날 수 있다고 말하였다. 새로운 10년으로 진입중인 삼성은 향후 10개의 버전을 스킵하고 차세대 플래그십을 갤럭시 S20이라 부를 수 있다.



이어지는 트윗으로 Ice는 일종의 "새로운 브랜딩"이라고 말하였다. 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분명하지 않지만, 버전 숫자를 건너 뜀에 따라 갤럭시 S10 보다 상당하게 바뀔 것임을 말한다. 즉, 외형 디자인만이 마이너 업데이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물론, 이것이 가능할 수 있는 것이고, 우리가 정직해지자면, 아마도 기막힌 PR 일 수 있다. 그리고 삼성은 이 네이밍 계획에서 몇가지 큰 승리를 얻을 수 있다.


첫째, 삼성은 다른 "10" 브랜드들로 부터 약간의 거리를 두게 된다. 최근, 우리는 아이폰 X, 안드로이드 10 등을 보아왔다. 더하여, 삼성은 (향후)이러한 단말기들의 네이밍을 이어가는 것을 쉽게하고자 그 해(2020년/갤럭시 S20)와 매칭 시킨다. 그러나 삼성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아이폰(11, 12 등) 보다 앞서는 넘버링 계획을 세우는 것일 수 있다. 2020년에 애플은 아이폰 12가 될 것이지만, 삼성은 갤럭시 S20이 된다.


그러나 늘 그랬듯이 확정되지 않았다는 점을 감안해야한다. 내부적으로 논의 중임에 불과한지 결정된 사항인지는 가늠하기 어렵다.


원문: '9to5Google'


2020년 상반기 삼성 플래그십 라인업의 네이밍은 갤럭시 S11e, 갤럭시 S11, 갤럭시 S11+ 가 될 것으로 알려졌으나 Ice Universe 뿐만 아니라 @MMDDJ_ 또한 갤럭시 S20 이라는 네이밍을 언급하였습니다.



이렇게 되면 내년 플래그십 네이밍은 갤럭시 S20e, 갤럭시 S20, 갤럭시 S20+가 될 수 있는데요. 2018 년에 출시되었던 화웨이 P20 라인업 또한 P1-10 이후 20으로 네이밍 된 바가 있습니다. Ice Universe가 삼성에 관하여 꽤 정확한 소식통이기는 하나, 아직 어떠한 근거를 제시한 바가 없음으로 감안해서 들어야 합니다.


삼성의 2020년 상반기 플래그십 공개일은 '2월 중' 이 될 것이고, 현재 갤럭시 S10은 아이폰 11 보다 네이밍이 뒤로 밀려있다는 점에서, 삼성 또한 내부적으로 아직 정하지 못했을 가능성이 높아보입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