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아이폰X 출고가 유출

아이폰X 출고가 유출

Apple 2017. 10. 24. 15:18


리테일 체인으로 부터 새롭게 수집된 9월 데이터에 따르면 아이폰8플러스가 아이폰8 보다 더 많이 팔렸습니다.


두기기는 U.S 총 판매 점유율의 10%와 8%를 각각 기록중입니다. CRIP가 미국 소매점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공동 설립자인 마이크 레빈(Mike Levin)은, "애플이 미국 현지시각 11월 3일 출시 할 아이폰X를 발표하면서 시장이 유동적으로 바뀌었으며, 아마도 아이폰8과 아이폰8플러스의 수요가 감소한 것 같다." 고 말합니다.


그러나 신제품이 출시 될 때 마다 이전 모델의 가격을 인하하는 애플의 정책에 따라 아이폰7과 아이폰7플러스 및 이전 아이폰 모델이 계속해서 큰 수요를 보이고 있다고 합니다. 레빈은 이같은 현상에 관하여, 소비자들이 아이폰8/플러스를 구매하기 보다는 더 싼 기존 모델 또는 아이폰X를 기다리기로 결정했다고 말합니다.




몇일전 국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아이폰X 할부원금 유출이라는 제목으로 아이폰X의 국내 출시 가격에 관한 '루머' 가 올라왔습니다.


• 아이폰X 64GB 할부원금(25% 선택약정): 143만 7,000원 (부가세 10% 포함)

• 아이폰X 256GB 할부원금(25% 선택약정): 165만원 (부가세 10% 포함)

• 고속충전기: 12만원 별매


아이폰X의 미국 출시 가격은 64GB가 $999, 256GB가 $1,149로 부가세가 표기되지 않기 때문에, 국내 부가세 10%를 적용하면 64GB가 124만원, 256GB가 142만원으로, 루머가 팩트라면 약 20만원이 더 비싸게 팔립니다.


애플은 현재 아이폰을 위한 '스타일러스 펜' 을 준비중이라고 하는데요. 애플코리아의 아이패드 프로를 위한 애플펜슬이 12만9천원에 판매되는 중입니다. 향후 256GB를 기준으로 애플의 울트라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쓰기 위해서 들어가는 비용을 '예상' 정리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 아이폰X 256GB: 165만원

• 고속충전기: 12만원

• 스타일러스: 13만원

• 액정필름 + 케이스

• 총: 190만원 + 알파


• 아이폰X 256GB: 165만원

• 고속충전기: 12만원

• 액정필름 + 케이스

• 총: 177만원 + 알파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