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iOS 9.3 나이트 쉬프트 사용법


iOS 9.3 부터는 애플이 f.lux 로부터 '도둑질'을 한 나이트 쉬프트(Night Shift)라는 새로운 기능이 추가됐습니다. 나이트 쉬프트는 쉽게 말해서 '블루라이트 차단' 기능으로 안드로이드용으로는 f.lux 와 Chainfire의 C.F Lumen 을 추천합니다.


미리 말씀드리자만, '전지전능하사 애플 느님' 이 아니라, 구글은 이미 Google 플레이북에 대한 iOS, 안드로이드 버전 모두 나이트 쉬프트와 동일한 기능을 지난 2015년 12월 16일 업데이트를 통해 완전히 동일한 기능을 애저녁에 지원하는 중입니다.


지원 기종


• 아이폰 5S 및 아이폰 SE

• 아이폰 6 및 아이폰 6 플러스

• 아이폰 6S 및 아이폰 6S 플러스

• 아이패드 에어1 및 아이패드 에어2

• 아이패드 프로

• 아이패드 미니2, 아이패드 미니3, 아이패드 미니4

• 6세대 아이팟 터치


미지원 기종


• 아이폰 5 및 아이폰 5C

• 아이폰 4S 및 이하 모델들

• 4세대 아이패드 및 이하 모델들

• 오리지널 아이패드 미니1

• 4세대 아이팟터치 및 이하 모델들


참고로, 저전력 모드에서는 자동으로 나이트 쉬프트가 해제되는데요. 약간의 '트릭'으로 저전력 모드에서도 나이트 쉬프트를 쓸 수 있습니다.


1) 제어센터 토글로 접근 방법


나이트 쉬프트 모드를 활성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제어센터' 토글을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위와 같이 화면 아래서 위로 슬라이드를 하면 제어센터가 실행되고 나이트 쉬프트 토글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터치하면 아래와 같이 설정 메뉴가 뜨는데요.



2) 설정 → 디스플레이 및 밝기


토글을 클릭하면 시간 예약 설정을 포함하는 팝업 문구가 뜹니다. 여기서 즉시 "O시까지 켬"으로 활성 또는 시간 예약 설정을 클릭하면 '설정 → 디스플레이 및 밝기'로 진입한 후 원하는 시간대 설정을 포함한 몇가지 설정을 지원합니다.




위 표는 블루라이트 차단 앱들을 위한 색상 온도표로, 출처는 'MacRumors' 입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At Information Technology 2016.03.27 2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3시부터 2시 59분까지 하니, 따로 설정할 필요없이 그 다음날에도 f.lux가 지속됩니다.

  2. BlogIcon At Information Technology 2016.03.28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화면을 보는 시간이 많아지니 안구건조증이 온다는걸 느꼈습니다.
    맥북 아이패드 아이폰 전부 노랭이로 만들어 두었습니다 ㅋㅋ

    • BlogIcon T.B 2016.03.28 0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Hㅏ.. 안구건조증 별 것 아니라고 무시하면 낭패봅니다. 제가 라식을 했는데 책을 워낙 많이 보다보니(학부시절) 안구건조증에 시력저하 -_- 1.5까지 올라갔다가 지금은 0.4로 다시 안경 복귀입니다 ㅋ 물론 운전할 때 빼고는 잘 안쓰지만 말이죠.

  3. BlogIcon At Information Technology 2016.03.28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고... 시력이 다시 저하되셨군요. 많이 불편하시겠습니다..

    저는 초2때 시력이 1.0 -> 0.1이 되어버려서 지금도 근시가 무척 심합니다.
    라식이나 라섹 받고 싶긴한데 뭔가 두렵습니다. 잘못되어서 그나마 안보이는 눈 아예 안보이면 어떨까 하고 말이지요.

    • BlogIcon T.B 2016.03.28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라식은 망막을 안쪽에서 깎는건데요. 이거 FDA인가도 안난겁니다. 회복이 빠르다는 장점이 있습니다만 재라식시 1/100의 확률로 망막에 상피세포가 비정상적으로 자라 실명을 하는 경우가 있어요. 망막 두께가 얇으면 이도 불가하구요.

      FDA 인가 난 것으로는 엑시머레이저가 있는데 이건 망막 밖에서 깎는건데요. 라식 대비 통증이 심하고 회복기간이 더디지만 상대적으로 안정적이고 시력 변동률도 적다고 합니다.

      요즘은 엑시머레이저가 아닌 라섹을 많이 하는데 라섹도 엑시머레이저 처럼 각막 외부를 깎는 방식입니다.

      근데 현실은 안과의사들은 라식이고 라섹이고 안한다는것 -_- 매우 위험한 수술인데 한국에서는 이게 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