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아이폰6S 아이폰6S플러스 넥서스5X 넥서스6P 고민되는 분들을 위한 최종 구매 가이드



올해에는 2개의 새 넥서스기기들이 완벽하게 다르게 출시됐다. 화웨이(Huawei)의 넥서스6P(Nexus 6P)는 폭넓은 측면에서 베스트폰 중 하나로 여겨진다.


넥서스5X(Nexus 5X)를 보자. 비록, 넥서스6P 처럼 여러 빌드 퀄리티 논란이 있지는 않으나 Reddit 에는 자신의 '전원 플러그에 연결을 하지 않은채 주머니에 넣어둔' 넥서스5X가 녹아내렸다는 사진과 글이 올라왔다. 초기 물량에 대한 옐로우스크린 논란(오줌액정) 이후 넥서스5X가 빌드퀄리티로 논란이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카메라 좌우 반전 뒤집힘 문제는 새 카메라 API 2 문제다.)


AFChimpanse라는 유저는 주머니에 있던 사용한지 불과 11일 밖에 되질 않은 넥서스5X가 갑자기 뜨거워짐을 느꼈고 꺼내보니 LG 로고와 넥서스 로고 사이의 후면 케이스가 녹을 정도의 발열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이 문제는 넥서스5X 뿐만 아니라 MS 서피스 프로 테블렛과 삼성의 갤럭시 스마트폰 시리즈들에서도 종종 발견되는 문제고, 이게 큰 문제가 되지는 않았으나 아이폰에서도 이런 비슷한 류의 문제가 지적되어 왔으며 아이폰5S에서 (비정상적인 발열)경험한 적도 있다.(단, 탈옥폰이었다.)


그간 tb sns에서는 넥서스5X와 넥서스6P가 출시되기 전, 다양한 모바일 관련 소식을 다뤄오면서 넥서스6P는 반드시 SD 810에 따른 장시간 사용시 퍼포먼스 저하가 될 것이라 예상한 적이 있다.


똥을 꼭 찍어 먹어 맛을 봐야 똥인지 된장인지 구분하는 것은 아니지만,(구분 못할 수도 있다.) 이 부분은 블로그에서 약속했던 대로 직접 구매후 테스트 하여 확인했다.


핸즈온: 넥서스6P 리뷰 첫인상 후기

넥서스6P 리뷰 스냅드래곤 820 발열과 성능에 관한 후기

. 핸즈온: 넥서스5X 리뷰 첫인상 후기

. 핸즈온: 아이폰6S플러스 리뷰 첫인상 후기


이미 블로그를 통해서 넥서스5X와, 넥서스6P와, 아이폰6S플러스까지 벤치마크와 해외매체들의 소식들을 전문적으로 다뤄왔으나,


넥서스5X와 넥서스6P의 9가지 차이점

. 넥서스5X 와 넥서스6P 선택에 관한 추천 구매 가이드

. 넥서스6P 5가지 케이스 추천 (후면 Nexus 로고가 잘 티가 나질 않는 그래파이트는 Verus 를 추천합니다. UAG에 많은 유저들이 Nexus 6P용을 요청중이나 아직 소식이 없습니다.)


직접 모두 구매해서 써보고 4가지 기기들 중 선택에 있어 콕 찝어서 조언을 해드리자면,


1. 가장 경제적이고 합리적인 기기 사용은 넥서스5X다.


. 구글-LG라는 브랜드 네이밍

. 전국에 지천으로 깔린 LG 전자의 AS망

. 구글이 향후 3년간 SW 사후지원을 가장 빠르고 가장 적절하게 해준다는 점

. 진리의 각 이통사별 할인 + 언락폰(공기기) 20% 할인의 3G 무제한 요금제를 월 19,000원(통화 300분, SMS및MMS 300건) x 36개월 = 68만4천원

. 홀리데이 시즌 세일로 5만원 할인, 현재 45만원이면 16GB 넥서스5X를 구매할 수 있다는 점은


기기 가격만 120만원인 아이폰6S플러스(64GB) 보다 매우 합리적인 선택이다. 아이폰6S플러스를 쓰는 이유는 iOS의 보안과 '게이밍 퍼포먼스' 인데, 보안적인 측면을 고려, 다른 iOS 기기(아이팟터치 또는 아이패드)가 있다는 전제(금융 거래 목적)에서 entry-level 폰의 마지노선이 넥서스5X다.


2. 16GB 넥서스5X의 용량이 부족하다면 차라리 32GB 넥서스6P


16GB 용량이 어떤이들에게는 쓸 만한 용량일 수도 있으나, 약간의 음악과 동영상과 대용량 게임을 설치하면 '모자란다.' 따라서, 32GB 넥서스5X를 고민해볼 수 있는데 이럴바에야 그냥 넥서스6P 32GB를 구매하는 편이 낫다. 이유는, 넥서스5X의 RAM이 2GB라는 '빼박 단점'과 넥서스5X에는 USB Type C to A 케이블이 포함되어 있지 않기 때문이다. 구글 엔지니어들은 싸구려 중국산 케이블을 쓰지 말 것을 권장했고, 싸구려 중국산이 아니라면 국내 가격 기준 2만원 ~ 2.5만원인데 이럴바에야 약간 더 보태서 넥서스6P로 가는 것이 낫겠다. 화웨이가 넥서스6P에서 빌드 퀄리티 문제로 다수 지적되는 중이기는 하나, 그게 꼭 화웨이 잘못만도 아니고(어차피 구글이 설계했다.), 디바이스 쇼케이스 현장에서 접했던 화웨이의 기기 제조기술은 국내 제조업체에 빠지지 않았다.


3. 아이패드가 있다면 6S, 아이패드가 없다면 6S+


넥서스5X와 넥서스6P를 모두 패스했다면 이제 아이폰6S와 아이폰6S+다. 대화면을 논할 것이라면 9.7인치 또는 12.9인치 아이패드가 있거늘 '페블렛이 왠말이냐?' 가 맞는 얘기다. 그러나, 테블렛을 구매할 경제적 여건이 되질 않는다면 5.5인치 아이폰6S+를 구매하는 것이 좋다. 아이폰6S와 아이폰6S+의 차이점은 OIS 기능과 디스플레이 픽셀수다.


단, 지금 넥서스6P와 아이폰6S+를 들고 다니는 입장에서 조언을 해드리자면 페블렛을 쓰기 위해서는 반드시 '백(Bag)' 이 필요하다. 이전에 "양복주머니에 쏘~옥" 이라는 아저씨 패션을 조장한 국내 제조업체의 페블렛 광고가 있었는데, 그말을 믿는다면 그렇게 하면 된다.


5.5인치 페블렛의 두께가 상당히 두껍고 겨울철 파카 앞 주머니에 넣을 경우 신발을 신기 위해 몸을 숙일 때 기기가 걸린다는 점, 주머니 옷 재질이 고급 재질일 경우 늘어나거나 손상될 수도 있다는 점에서 백팩(Backpack) 또는 모바일 기기를 넣을만한 브리핑백을 권한다.


Note.  꼭 써봐야 아는 것은 아니지만, 다 써보고 말합니다. 기기 사용에 있어서 100% 만족감을 느끼고 싶다면 아이폰6S플러스 입니다. 단, 아이폰6S플러스의 가격은 넥서스5X를 3년간 통신요금 포함한 것 보다 기기값만 해도 더 비싸다는 것이죠. '게임은 PC나 콘솔게임기가 진리' 라는 점에서 모바일 게이밍과 보안을 제한다면 아이폰을 굳이 쓸 이유는 없습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2썸즈업 2015.12.31 05: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를 믿는다면 그렇게 하면 됩니다. ㅎㅎ

  2. BlogIcon 2썸즈업 2015.12.31 0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경우에는 ios탈옥기기 하나만 사용하니 금융어플사용에 아무래도 제한이 있더군요.
    tsprotector를 사용하고는 있지만 사용법이 서툰건지 a은행은 되지만 b은행은 탈옥검증으로 사용을 못하는 ㅠㅠ

    • BlogIcon T.B 2015.12.31 0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게 아니라 ㅋㅋ 개발자한테 해달라고 요청해보세요. 물론 해달란다고 해주고 그러지는 않습니다.. 한국의 그 많은 금융앱들을 100% 지원할 수는 없는 노릇이니까요. 참고로 업데이트 하면 설정 한번씩 확인해보세요. 차단 우선이 아니라 허용 우선으로 바뀌는 버그가 있답니다.

    • BlogIcon 2썸즈업 2015.12.31 0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른 아침 굿모닝입니다.
      네, 그 버그가 있더군요.
      몇푼 안되는 돈 주고 트윅 샀다고 이런 저런 요구하는게 미안스러워서요. ㅠㅠ

    • BlogIcon T.B 2015.12.31 0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넵 썸즈업님도 굿모닝이요 ㅎㅎ
      아니 그건 아닌거 같아요. 엄연히 소바지로써의 정당한 요구! 가 아닐까 싶습니다 ㅎㅎ

  3. BlogIcon 2썸즈업 2015.12.31 0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품 가격 측면에서 본다면 굳이 ios 기기를 사용할 필요가 없다는 것에는 극하게 동감하지만, ios 사용하다가 안드로이드를 만나면 아무튼 짜증납니다.

    • BlogIcon T.B 2015.12.31 0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일 짜증나는건 '앱이 없다.' 와 UI디자인이구요. 이런건 커스터마이징하면 됩니다. iOS 보다 편한것도 있구요 ㅎㅎ 예를 들자면 홈화면에서 자유롭게 아이콘 위치를 놓을 수 있고(iOS는 탈옥 필요) 논란의 여지 얺는 빼박은 음악 동기화 대신 그냥 넣기만 하면 된다는것!

    • BlogIcon 2썸즈업 2015.12.31 07: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스크림에서 멈춘 프라다3.0에서 제 안드로이드 기기업도 멈춰서요.
      며칠전 하이데라바드 쇼핑몰에서 one+를 만져보았는데 제 개인적인 견해로는 LG에서 만들었던 구글레퍼런스폰 보다 고급스러움이 떨어지더군요. 사진과 영상으로는 와우 스러웠는데 막상 대하고 만져보니 애플과 갤럭시에서 느껴지는 "난 명품이야"스러움이 전혀 안느껴지다라는 거죠.
      그래서 안드로이드에서 스마트폰을 사야한다라면 "구글레퍼런스폰이 정답" 아닐까 싶어요.

    • BlogIcon T.B 2015.12.31 0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헐 ㅡㅡ 프라다 ㅡㅡ
      원플러스라 하면 원플러스2 말인가요?
      인도면 아직 원플러스원일텐데.. 이게 나온지가 꽤 됐어요.
      원플러스2가 SD 810이고 원플러스X가 이번에 새로나온 겁니다.~(SD 801)

    • BlogIcon 2썸즈업 2015.12.31 0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특별부스이긴 했는데, 1 or 2 그건 잘 모르겠네요. 함 확인차 우버잡아타고 다녀와야겠군요. IT에 창조경제니 지랄하며 말로 떠드는 울나라보다 후진스러워보이는 인도가 스마트폰으로 할 수 있는 일도 더 많고 경제까지는 잘 몰라도 "창조 "글짜 붙일일이 훨씬 많습니다.

  4. BlogIcon 2썸즈업 2015.12.31 06: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다면, 은근슬쩍 들이댈까요..? ㅎㅎ

  5. BlogIcon 하비베티 2016.01.02 19: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컨폰 고민을 종결지었습니다... 결국... 전 5x로 ㅎㅎ

    • BlogIcon T.B 2016.01.02 2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5X가 한국에서 쓰기에는 딱이죠 ㅎㅎ

    • BlogIcon 하비베티 2016.01.02 2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옴레기 크리맞고... 갤럭시S 첨 출시때 후배가 써보라고 준 안돌폰 이후 첫 안돌폰 선택이라... 나름 고민했는데... TB님 포스팅도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ㅎㅎ 근데... 첫 느낌은 만족입니다 안드로이드에 대한 막연한 마이너스적인 인식도 좀 사라졌다싶네요... 젤 큰 만족감은 아이튠즈에 반대적인 느낌의 간편함? ㅎㅎ

    • BlogIcon T.B 2016.01.03 0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치요 ㅋㅋ 음악플레이어로는 PowerAMP 추천해요. 벨소리 지정도 편하고.. (바로 지정 가능) 내장 이퀄도 훌륭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