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아이폰 아이패드를 디지털액자로 활용한다 Punggyeong 풍경



사용중이던 아이폰4S가 뜻하지 않던 '벽돌'(Protect My Privacy 업데이트 오류)이 된 관계로 어쩔 수 없이 순정 iOS 7 beta 5 를 사용중이다. '제발' '부디' '플리즈' 하루빨리 A5+ 기기에 관한 탈옥이 출시되기를 바라지만, 애플이 새로운 차세대 아이폰을 美현지시각 9월 10일에 공개한다하니(참고) 출시 텀과 탈옥툴 배포 텀을 고려했을 때 올 겨울 혹은 내년(-_-?)을 바라봐야 할 지도 모른다는 '끔찍한' '불길한' 느낌이다.


오늘은 탈옥 사용자들을 위한 아이폰 아이패드를 '디지털액자(전자앨범)'으로 활용하는 방법에 관하여 소개하고자 한다. cf. 현존하는 IT기기 중 아이패드만큼 뽕을 뽑는것도 없다.



'디지털액자'란 디지털 카메라로 찍은 사진파일 혹은 이미지파일(jpeg, bmp) 등을 일정 시간 간격으로 디스플레이아웃 해주는 기기를 말한다. 대표적인 디지털액자로는 SONY에서 출시했다 단종된 7인치 디지털액자 DPP-F700(한화 약 22만원)이 있다.


'디지털액자'의 장점으로는 ① PC 혹은 스마트폰, 테블렛에 있는 그 많은 사진들을 넘겨보면서 보자니 귀찮은데 딱히 시간을 내서 보기도 만만치가 않다. 이런경우 소중한 사진들을 그냥 썪히는 경우가 대다수다. ② 엑세서리 장식용으로도 적합하다. ③ 추억의 사진들을 음악과 함께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런 디지털액자의 장점을 아이폰 혹은 아이패드에서 원한다면 'Punggyeong 풍경'(BigBoss, $1.39, 한화 약 1500원)을 이용하는 방법이 있다.


cf. 개발자의 설명에 따르면 추후 Tumbr, Flickr, Instagram과의 연동을 지원할 것이라 한다.

'Punggyeong 풍경'은 한글을 지원하기 때문에 딱히 사용법에 관한 설명이 필요하지는 않을듯 싶다. 연속디스플레이를 원한다면 '설정 ☞ 자동잠금 ☞ 끔' 과 '전원연결'이 필요할 것이다. 아이폰 아이패드와 더불어 블루투스 스피커(참고 1, 2, 3) 혹은 헤드셋(참고 1, 2)이 있다면 디지털액자와 함께 더 할 나위 없는 조합이지 않을까 싶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rabbitCJ 2013.09.13 0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패드2라 다음기종패드를 구입한다면 이렇게 활용하려구 계속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가장 걸리는게 전원부 문제 더라구요
    전면에서 깔끔하게 보이려면 전원부를 최대한 안보이게 뒤로빼야되는데 30핀이 너무 거대해서^^
    30핀 따서 최대한 붙인다음에 뒤로 넘겨야 할런지...

  2. BlogIcon Velvio 2014.02.12 1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궁금한 점이 한 가지 있습니다만...
    이 Punggyeong 앱이 현재 iOS 7에서 잘 동작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