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아이패드3 2011년 4분기 부터 생산시작



Susquehanna Financial Group의 애널리스트 Jeffrey Fidacaro에 따르면 애플의 3세대 아이패드가 생산되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Fidacaro에 따르면, 애플의 생산업체 파트너는 아이패드3 테블렛을 올해 4분기부터 100만대 이상 생산할 것이며 2012년 2분기에 공개될것이라고 합니다.


한편, 아이패드 미니에 대한 언급도 다시 한번 나왔습니다. 애플이 $200 이상의 가격대로 7인치 테블렛을 2012년 1분기에 발표한다고 하는데요. Fidacaro의 분석대로라면 1분기(3월)와 2분기(6월) 아이패드 미니와 아이패드3가 나올 것이라는 얘기인데, 아무리 생각해도 아이패드 미니 나온지 3개월 뒤인 아이폰5 출시 예상일로 잡힌 6월에 아이패드3가 나올 확률은 낮아보입니다.


애플의 다음 아이패드 출시 시나리오는 아이폰4S-아이폰5와 유사할 듯 싶습니다. 아이폰 후속 시나리오는 ① 아이폰5 단독출시 ② 아이폰5 아이폰4S 동반출시 ③ 아이폰4S 단독출시 3가지 였습니다.

아이패드도 마찬가지 일 듯 싶습니다. ① 아이패드3 단독출시 ② 아이패드3 아이패드 미니 동반출시 ③ 아이패드 미니 단독출시 3가지입니다. 시기는 아이폰5 출시가 예상되는 6월보다는 아이폰4S가 팔릴만큼 팔릴 시점인 3월 애플 신제품 발표회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애플 후속 모델 소식을 전할 때 마다 드리는 말입니다만, 루머는 루머일 뿐. 나와 봐야 알겠죠?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혜랑성 2011.10.18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패드 2를 사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 참고 있습니다.
    데스크탑으로 해야할 일이 너무 많아서 좀더 절실해질때까지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전에 아이패드3가 나와주면 너무 좋을 것 같네요. ^^

    • BlogIcon T.B 2011.10.18 17: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리 탈옥을 한다한들 아이패드를 데탑데용으로 대체할 수는 없어요. 혜랑님은 차라리 맥북에어가 나을거 같은데요 ㅎㅎ

  2. 킨들은 동업자 2011.10.18 1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돼요~ 내년 초면 쿼드코어 A6도입은 불가능하다구요~
    A6넣어 내년 내년 10월6일 잡스선생 기일에 발표하면 딱인데..
    A6가 들어가야 성능적으로 넷북과 정면대결이 되는데..

    • BlogIcon T.B 2011.10.18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그래도 어제 새벽에 A6 삼성생산재게 글을 쓰다말았거던요. TSMC 만으로 A6프로세서 물량을 못맞추기도 하고, 수급처를 늘리면 그만큼 가격협상에서 유리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삼성왈은 "자사 기술이 우수하기 때문"이라고 하는데 좀 웃기구요. A7프로세서 라인업도 갖춘다는..

  3. BAZZI 2011.10.18 20: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패드2가 나온지 얼마 안됐디 때문에 그냥 아이패드 미니만 나올 것 같습니다. 애플이 태블릿 시장을 싹쓸이 하는 거죠. 더욱이 차세대 프로세서인 A6가나올려면 한참 멀었는데 아이패드3가 나올 일은 거의 희박 하다고 봐야겠죠.

    • BlogIcon T.B 2011.10.18 2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A6프로세서 TSMC에서 생산하기 시작한지 좀 됐구요, 삼성도 다시 하도급한다고 하더라구요.BAZZI님의 지적대로 또 아이패드 미니만 나오는 최악의 시나리오가 될지도 모르겠네요 ㅎㅎ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0.19 0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4S를 사례를 보고나니 이젠 "어떤걸 달고 나오느냐" 보다는
    '어떤걸 담고 나오느냐'에 더 관심이 가기 시작합니다.
    기기 나올때마다 새로운 서비스를 담아서 나올거 같은 느낌^^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0.26 1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기자체의 스펙도 물론 중요하지만 어떤 기능과 서비스를 담고 있느냐고 중요한거 같아요
    T.B님 말씀처럼요 ㅎ
    전 갠적인 바램은 약정이 끝나는 내년에 아이폰5 LTE가 출시 되길 바랄뿐입니다 ㅎㅎ

    • BlogIcon T.B 2011.10.26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appleinsider에서 2012년에 출시되는 애플발 스마트폰에는 (그것이 아이폰5가 됐던 아니면 다른 무언가가 됐던) LTE탑재가 유력하다고 하더라구요. 굳이 이런 외신을 인용하지 않아도 현재 스마트폰 시장성향상 LTE가 99%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