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애플, W1 칩 내장된 향상된 노이즈 켄슬링과 배터리 수명을 특징으로 하는 새로운 비츠 스튜디오 3 헤드폰 출시



애플, W1 칩 내장된 향상된 노이즈 켄슬링과 배터리 수명을 특징으로 하는 새로운 비츠 스튜디오 3 헤드폰 출시


애플에서 W1 라인업인 비츠 스튜디오 3(Beats Studio 3) 오버 이어(over-ears) 헤드폰($349)에 새로운 기능을 더했답니다. 새 모델은 W1칩을 사용하여 아이폰, 아이패드, Mac 및 애플워치에 자동으로 페어링 될 뿐만 아니라 최대 40시간의 배터리 수명을 자랑합니다. 이는 Bose QC35 헤드폰과 매우 유사합니다.


스튜디오 3 시리즈를 위한 다른 플래그십 추가 기능은 적응형 '적응형 노이즈 켄슬링' 입니다. 헤드폰에서 주변 환경을 동적으로 감지하여 알고리즘에 따라서 노이즈 켄슬링의 정도가 자동으로 조절됩니다. 적응형 노이즈 켄슬링 기능을 사용하면 배터리 수명이 22시간으로 줄어 들지만 여전히 인상적입니다.


일반적으로, 새 뉴 스튜디오3는 이전 세대와 매우 비슷합니다. 기본적인 '대전제' 는 똑같습니다. 비츠 솔로3의 오버-이어 버전입니다.



디자인은 스튜디오2와 거의 흡사하지만 애플은 내부 부품들을 재구성하고 이어쿠션(귀 덮개)을 하루 종일 쓸 수 있도록 디자인하여 이전보다 훨씬 더 편안해졌다고 말합니다.


새 기능인 'Pure Adaptive Noise Cancelling' 은 2개의 통합 마이크를 통해 주변 소리를 감지하고 파동(waveforms)을 음악의 사운드 파일과 비교합니다.


애플은 비츠의 노이즈 켄슬링이 경쟁사인 Bose 보다 더 뛰어나다고 주장하는데, 비츠 시리즈의 전형적인 단점으로는 mid-range 사운드를 켄슬링하는데는 좋지 않습니다.


W1 칩이 탑재되어 블루투스 기기들을 통해서 작동할 것이지만 헤드폰은 애플 기기들에 최적화 되어 쓸 수 있게 끔 설계되었습니다.


배송 박스 안에는 비츠 헤드폰, 파우치, micro-USB 충전 케이블(라이트닝 아님)을 제공합니다. 현재까지 W1 칩이 탑재된 해드폰은 5개가 있답니다. 비츠 스튜디오 3, 에어팟(AirPods), 파워비츠3(Powerbeats 3), 비츠 X(Beats X), 비츠 솔로3(Beats Solo 3) 입니다.


애플은 유선 스튜디오 헤드폰들(Studios)을 업데이트 하지 않았습니다. 애플이 비-무선(non-wireless) 제품들을 아예 포기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물론 여러분들께 어떤 이유로 블루투스 사용을 원치 않는다면 '(W1칩이 탑재되지 않은 이전 세대)비츠 스튜디오 무선' 의 유.무선 겸용으로 제공되는 3.5mm 잭을 사용 할 수 있습니다.


배터리 수명은 적응형 노이즈 켄슬링 기능을 켜고 22시간, 노이즈 켄슬링 없이 40시간(솔로 3와 같음)이 표준입니다. 스튜디오 3는 10분간의 빠른 충전(Quick Charging)으로 3시간의 재생을 제공하는 고속 연료 모드(Fast Fuel mode)가 특징입니다.


배터리가 거의 닳으면 헤드폰에서 자동으로 노이즈 켄슬링을 끄고 가능한 쓸 수 있는 시간을 늘려줍니다.


색상은 6가지 색상(red, matte black, white, rose, blue and shadow gray) 으로 출시됐으며 Gray color 한정판은 골드 악센트가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새로운 비츠 스튜디오 3는 오늘부터 애플에서 $350에 주문 할 수 있지만 10월 부터 출시됩니다.



원문: 9to5Mac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