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LG G5 대 갤럭시S7 속도 테스트: G5 승리



삼성전자는 (파생 모델을 제하고)갤럭시S5, 갤럭시노트4, 갤럭시S6, 갤럭시노트5까지 GPU를 동결했다. Mali-T760을 엑시노스에 써왔고, 그 결과 화면 크기는 커지는데 GPU 성능은 그대로니 체적 논란으로 낮은 그래픽 성능이 단점으로 지적되어 왔다.


엑시노스 시리즈는 장시간 구동시 안정적인 퍼포먼스 유지, 빠른 스로틀링 속도에도 불구하고 낮은 그래픽 성능 때문에 외면 받았고, 결론적으로 '大망' 했다.


갤럭시S7에서는 새 GPU인 Mail-T880(MP 12)이 탑재된 엑시노스 8890 모델과 Adreno 530이 탑재된 퀄컴 스냅드래곤 820 프로세서 2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SD 820은 미국, 중국에서만 출시되고 한국을 포함한 기타 등등 국가에서는 삼성의 SoC 사업에 밑거름이 됐다.


반면 비록 인텔과 협업으로 자체 SoC를 강화중이기는 하나 아직 삼성과 같이 상용화 단계에 이르지 못한 LG에서는 G5를 스냅드래곤 820 프로세서 단일 모델로 출시한다. 북미 안드로이드 커뮤니티에서 Adreno 530 의 승리라 평가되는 안드로이드 최상위 GPU 성능을 한국에서 경험할 수 있는 사실상 유일한 방법은 G5 밖에 없다는 것이 현실이다.



동일한 SD 820 이라도 각 OEMs 별로 기기 퍼포먼스(성능)이 다르다. 갤럭시S7(엣지)와 LG G5는 동일한 SD 820이 쓰였다. 따라서 어떤 기기가 더 빠를 것인가? 라는 궁금증을 갖을 수 있고, 이에 대한 테스트가 유투브 영상으로 공개됐다.



상단 테이블에서 (좌)TEST는 어떤 테스트인지에 관한 종류, (우)DEVICE는 어떤 기기가 더 빠른가에 관한 결과다. LG G5 가 8개 부문, 갤럭시S7엣지가 5개 부문, 동점이 2개 부문이다.


LG G5는 여러모로 아쉬운 점이 많은 기기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HailtzHait 2016.04.03 2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짜피 한국은 엑시노스b 적어도 엑시노스가 스냅드래곤보다 GPU는 느렸어도 CPU는 빠른지라....

    해상도 조절앱때문에 갤럭시쪽이 더 끌리네여. 게임튜너가 이리 구매욕을 자극할줄이야.. ㅂㄷㅂㄷ.

    • BlogIcon T.B 2016.04.03 2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엑시노스가 (해외에서)까이던 이유는 GPU 그래픽 성능이에요. CPU 스로틀링 속도는 계속 빨랐고 안드로이드 특성상 장시간 사용시 느려지는 퍼포먼스도 A프로세서 급으로 안정적이었습니다.

  2. BlogIcon HailtzHait 2016.04.03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그래픽부문이 기술력이 어마어마해서 이건 이메지네이션을 인수하던지, AMD 살려주는 셈치고 스트림 프로세서를 받아오든지 뭔 수를써야겠네요. 아마 그래픽부분이 라이센스료가 비싸서 삼성이 돈한푼 아낄려고 안하는거 같은데 오히려 그게 발목을 잡는느낌이예요. 저같으면 공정기술도 좋은 기업이겠다 AMD에 한번 걸어봅니다. 안되면 이메지네이션으로 갈아타면... 됩니다.

    • BlogIcon T.B 2016.04.03 2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쎄요 ㅋ 일단 삼성이 ARM 라이센싱 Mali GPU 쓰잖아요. 얘들이 GPU를 갱신해야 하는데.. Imagination 처럼 매해 내놓는게 아니라 한 해만 건너 뛰어도 Mali-T760 / 880 과 같은 갭이 생겨버려요. 거기다가 얘들이 내놓으면 즉각적으로 칩을 내놓을 수도 없고 개발 기간이 필요하거든요. 애플은 아예 Imagination이 A프로세서를 타겟 디자인되고 애플과 협업을 유지하니 가능하지만 삼성은 그게 안되니까 GPU 리프레쉬 텀이 길어질 수 밖에 없고 이 때문에 계속해서 그래픽 퍼포먼스가 단점으로 지적되는 악순환이 반복되는 중입니다. GS 7 에서 잘해봐야 노트6까지? 이후 부터는 또 그래픽 퍼포먼스 얘기가 나올겁니다. 삼성도 그게 싫으니까 아예 SD 820을 미국과 중국에만 출시한 것. 엑시노스 8890이 미국에 출시되면? 출시 안해도 안그래도 Adreno 530과 비교되는 마당에 또 이전처럼 엄청 까일테니 말이죠.

  3. BlogIcon HailtzHait 2016.04.03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애초에 말아먹는 말리와 라이센스 계약을 연장한거 자체가 삼성한테 큰 잘못이죠. =_=

    물론 칩 개발기간이 길고 필요한 시간이 많다하더라도 애초에 GPU모델자체가

    강력한 모델들을 쓰면 됩니다. 게다가 공정이 밀리는것도아니고 자체 팹도 수두룩한 기업이라..

    대부분 벌칸,다이렉트,OpenGL등을 한번에 지원하고 성능으로 밀어붙히는건 데스크톱계열들의

    그래픽제조사 프로세서들이죠. 테그라K1 나온지 3년인데 물론 GFX벤치에서는 많이 밀렸지만

    아직도 로우레벨의 기본연산에서는 애플의 A9, 퀄컴의 스냅드래곤 810 처럼 뽑아내버립니다.

    3DMARK는 말할것도 없구요. 각 게임들의 유니티/언리얼 엔진들은 기본적으로 데스크톱 먼저 후

    모바일로 이식되는지라 장점도 출중하구요.

    예전에 삼성이 엔비디아와는 루머지만(?) 계약할려다가 쿠다 프로세서를

    어처구니 없는 가격으로 불러서 실패했다고하더라구요.

    요즘 AMD가 산소호흡기 붙힌상태로 죽기일보직전인데 계약 한번 따보면 어떨가싶어요.

    이번에 14nm AMD 폴라리스 전력소모량보니 충분히 모바일에서도 매력있을텐데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