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아이폰6S가 아이폰6S플러스 보다 4배 더 많이 팔려



Localystics의 레포트에 따르면 5.5인치 아이폰6S플러스 보다 4.7인치 아이폰6S가 4배 더 인기가 있다 밝혔다. 레포트에 따르면 아이폰6S는 전체 아이폰 점유율 중 현재 약 1.5%를 차지하는 반면 아이폰6S플러스는 0.4%라 밝혔다.


Note.


현재까지 '확인'된 아이폰6S와 아이폰6S플러스의 차이점은 '디스플레이 크기와 픽셀 밀도, 카메라 스펙, 배터리 용량, A9 프로세서'로 총 4가지다.


아이폰6S의 디스플레이는 4.7인치에 326 dpi인 반면, 아이폰6S플러스는 401 dpi다. 6S와 6S+ 카메라 모두 안면 인식 자동 초점과 듀얼-LED를 지원하는 1,200만 화소 후면 카메라와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 지만, 6S+에는 OIS(손떨림 보정) 기능이 있다.


'디스플레이 크기 = 배터리 용량'이라는 측면에서 6S는 일체형 Li-Po 1,715 mAh 배터리(6.9 Wh)고 6S+는 일체형 Li-Po 2,750 mAh (10.45 Wh)다. A9 프로세서도 차이가 있는데 6S는 삼성의 14 나노 핀펫 공정, 6S+는 TSMC의 16나노 공정이다.


. 아이폰6S와 아이폰6S플러스 3가지 스펙 차이점(참고)

. 아이폰6S는 14나노 공정 6S플러스는 16나노 공정(참고)


아이폰6S와 아이폰6S플러스를 고민중인 분들을 위해서 조언을 해드리자면, 용도에 따라서 선택을 하는 것을 권한다. 스마트폰 = 모바일폰이라는 측면에서 5.5인치 페블렛을 '백' 없이 단독으로 들고 다니기에는 살짝 부담스러운 사이즈다.(예를 들자면, 운동하러 갈 때 트레이닝복에 넣을 경우 엄청 튀어나와서 보기 좋지 않습니다.) 따라서, 휴대성을 원한다면 6S를 권한다.


다만, OIS 기능이 없다는 점(대체 애플이 왜 OIS 기능을 6S에 넣지 않았는지 납득하기 어렵다. 비싼 6플러스에 이어 비싼 6S플러스를 팔기위한, 애플의 마케팅이라는 입장이다.)과 더 높은 픽셀 밀도로 아이패드미니와 용도가 겹친다는 점, 사진 촬영이 더 잦은 경우에도 6S플러스를 추천한다.


Source: 1, 2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rabbitCJ 2015.10.06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ps. '5.5인치 아이폰6S플러스 보다 4.7인치 아이폰6S 플러스가'

    • BlogIcon T.B 2015.10.06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흡 >.< 매번 이놈의 오타는 ㅠ 지금 갑자기 뜬금 외근이라 .. 곧 수정토록 하겠습니다. 바른 지적 감사합니다~ ^

  2. BlogIcon [흑백테레비] 2015.10.07 0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6때도 고민이었고
    이번엔 휴대성을 택하려 했지만
    역시나 OIS 때문에 이번에도 6s 플러스로 가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