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LG 전자 MWC 2016 초대장 배포 G5 공개?



LG전자에서 오늘 2월 22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될 예정인 MWC 2016 시점에 맞춘 초대장을 배포했다. LG 전자는 이보다 하루 앞선 2월 21일에 신제품을 공개할 것이라 밝혔다.


이게 지금 굉장히 재밌는 상황이다.


일단, 저 시점은 삼성전자가 새 갤럭시S7과 갤럭시S7엣지를 언팩 이벤트를 통해서 출시할 것이라는 루머가 지배적인 날짜였다.


그리고 LG전자는 G5를 삼성의 S7/엣지에 맞불을 놓기 위해서 비슷한 시기에 출시할 것이라 알려졌다. 그런데 LG전자가 속된 말로 '선빵' 을 먹인 것이다.


초대장은 "Play begins(놀이가 시작된다.)" 는 문구 외 특별한 단서가 없다. 그러나, 거의 모든 주요 매체들은 LG전자가 이날 이벤트를 통해서 G5를 선보일 것이고 → MWC 2016 LG 부스에 전시하여 연이은 홍보 효과로 마케팅 효과를 극대화 시키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재밌는 상상을 해본다면,


LG전자와 삼성전자가 한날 한시에 S7/엣지와 G5를 출시하는 것이다. 그간 '으르렁' 대던 두 제조업체간의 관계, LG전자를 한 수도 아니고 두 수 / 세 수는 고사하고 발 끝 때 만큼으로 생각(디스플레이 논란 당시 전형적인 3류 기업이라 비판)하는 삼성전자가 어떻게 나올지 주목된다.


'마켓 현황'


삼성전자도 넋 놓고 있을 수 만은 없다. 이미 2016년 안드로이드 칩 전쟁이 화웨이 메이트8을 통해서 화웨이가 시장을 선점했다. 해외 안드로이드 매체들의 자체 투표 결과 올해 CES 2016에서 주목할 기기로 Mate 8이 압도적인 1위, 그 뒤로 역시 화웨이의 Honor 5X다.


여기에, LeTV에서 첫번째 SD 820의 Max Pro를 출시한 상황이고(낮은 퍼포먼스로 엄청나게 까였다.), 삼성전자의 엑시노스 칩을 써오던 메이쥬(MEIZU)가 MediaTeak으로 갈아타 high end 칩 Heilo X20을 처음으로 탑재한 기기를 곧 내놓을 것이며, 샤오미는 중국 춘절 이후 2월 2째주 중으로 SD 820, 4GB RAM에 한화 30만원 중반대의 Mi 5를 내놓을 상황이다.


Source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