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중국판 구글 바이두의 셀프-드라이빙 자동차 성공적으로 출범



구글은 2020년까지 셀프-드라이빙 자동차가 널리 보급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말한적이 있다. 그러나 중국 검색 자이언트인 바이두는 아마도 마운틴 뷰 컴퍼니를 앞설 것으로 보인다. 오늘 '중국판 구글' 바이두는 셀프-드라이빙 자동차가 성공적으로 베이징에서의 운용을 마쳤다고 밝혔다.


바이두는 그들의 자율주행 자동차에 관하여 BMW 3-시리즈를 개조한 것이고 베이징 거리와 고속도로를 완벽하게 18.6 마일을 주행했다 밝혔다.(약 30km) Wired에 따르면 바이두의 자율주행 자동차는 좌.우 턴, 유-턴, 차선 변경, 차량 추월 및 주행시 어떤 문제나 이슈가 발견되지 않았다.


구글의 자율-주행 자동차들의 주행 거리를 총합하면 170만 마일이기에 단순 비교 대상은 아니지만, 바이두가 처음으로 성공한 실제 도로 위에서의 첫번째 셀프-주행 자동차라는 점에서 큰 단계를 밟은 것이다. 바이두는 (검색 엔진 업체라는 점에서)사람들이 자율주행 운전에 대해서 생각할 때 고려되는 기업은 아니었다. 그러나 오늘 공개로 사람들의 인식이 바뀔 것이다.


바이두와 BMW는 올해 초 셀프-드라이브 카를 2015년 말까지 출시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나 그것은 분명치 않았던 것이 '출시'라는 의미였고 '출시'라는 의미가 널리 사용(보급화) 또는 (구매하여)사용 가능을 의미하지만은 않는다. 바이두는 그들의 셀프-드라이빙 자동차 프로젝트를 2013년 부터 개발해왔다.


번역: Chinese search giant Baidu’s self-driving car successfully hits the road - 9to5google


확실히, 한국은 모든 면에서 중국에 미치지 못한다. 삼성은 어제 무인자동차 시스템 개발을 시작했다고 한다. 중국에 대한 인식을 뜯어 고칠 필요가 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