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B의 SNS 이야기 :: 게임 체인저 화이자와 모더나



● 미국에서 기저질환이 없는 50대 의사가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사망했는데요. 백신 접종 이후 3일 만에 혈소판이 0으로 감소해 전신출혈이 발생했고 전신출혈 중 뇌출혈이 직접 사인이었습니다. 사망한 의사는 기저질환이 전혀 없었으며, 건강하고 활동적이었고 약물이나 백신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인 적도 없었습니다.


 독일에서는 90세의 건강한 여성이 코로나 19 백신을 접종 받고 1시간 만에 숨졌습니다. 접종 직후 20분 간 의사의 진찰도 받았으며 가족과 농담을 했으나 상태가 급변해 30분 뒤에 '숨졌습니다'.


 노르웨이에서는 23명이 사망했습니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예상했던 선"이라고 말하였습니다. 80대 후반과 90대의 고령자도 있었지만 평균 50대 초반 연령대였습니다. 화이자 백신이 가장 많이 사용되었고 모더나도 소량 사용되고 있습니다.(Update. '29명'으로 늘었습니다.)


 이스라엘서도 2명이 접종 직후 사망했습니다. 화이자 백신을 맞은 접종자가 2시간 뒤 심장마비로 사망했고, 다음날인 30일에 두 번째 사망자가 나왔습니다.


 포르투갈에서도 건강에 전혀 문제가 없는 40대 여성 간호사가 접종 후 가족들과 함께 식사를 했고 아무런 부작용을 겪지 않았지만 접종 이틀 후 '사망했습니다'.


지난 독감 백신 접종 당시, 2~8℃ 냉장 보관이 권장되던 독감 백신이 유통과 관리 부재로 '상온에 노출'된 적이 있는데요.


-20 모더나도 말이 안되지만 -70 화이자가 왠 말인지, 화이자와 모더나가 게임 체인저가 될 것이라는 바람들과 '달리보관, 유통 상 문제점 등이 확인되었고, 미국 대통령 당선인 바이든은 지금까지 백신 접종 상황은 '실패' 라고 말하였습니다.


화이자, 모더나 모두 비현실적인 콜드체인 조건과 비용이 요구되고 이걸 유지할 수 있는 국가가 거의 없는데다가 병원에서 접종을 해야 하는데 전 의료기관에서 갖춘 국가는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1분 당 1명' 꼴로 숨지는 중인 미국, 영국 외 기타 국가들과 비교를 할 때는 언제고 다음달 부터 국내 백신 접종이 시작할 예정이 되자 슬슬 사망자, 부작용, 비현실성이 부각되는 중입니다.


코로나 19 백신 접종하면 '큰일나요.' 가 아니라, 올림픽도 아니고 먼저 백신접종을 시작한 나라들이 겪는 어려움을 반면교사로 삼아 실제 접종이 시작되면 그러한 시행착오를 겪지 않도록 '미리 대처'하는 것이 필요하다, 백신 접종으로 종식 '낙관은 금물'이다. 가 되겠습니다.


 T.B의 SNS 이야기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어떠한 상업적인 이용도 허가하지 않으며, 이용(불펌)허락을 하지 않습니다.

▲ 사전협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이미지)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비영리 SNS(트위터, 페이스북 등),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 게시판에서는 자유롭게 공유 가능합니다.


T.B의 SNS이야기 소식은 T.B를 팔로윙(@ph_TB) 하시면 실시간으로 트위터를 통해서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T.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무룡산참새 2021.01.18 14: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총리가 누굽니까?! 세균입니다.
    세균만큼 바이러스 전문가가 있을까요!?!?!
    분명 잘대처하리라 봅니다. 🤣🤣